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동부간선도로 폐쇄…서울 등 산사태 주의보
입력 2018.08.30 (07:03) 수정 2018.08.30 (07:09)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밤사이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렸지만 현재는 빗줄기가 많이 줄었습니다.

현장 상황 들어보겠습니다.

문예슬 기자, 현재 서울의 비 상황 어떻습니까?

[리포트]

네, 저는 지금 서울 잠수교에 나와 있습니다.

어젯밤 다리가 보이지 않을 정도로 물이 넘쳤던 잠수교는 출근길에 차들이 조금씩 오갈 만큼 물이 빠졌습니다.

잠수교의 차량 통제는 방금 전 해제됐지만 보행자 출입은 여전히 막혀 있습니다.

현재 잠수교 수위는 6.1미터로 어젯밤 7미터보다는 많이 낮아졌습니다.

비구름대가 약화되며 현재 서울과 인천, 경기 전 지역에서 호우 경보가 해제됐습니다.

비구름이 남부지방으로 내려가 오늘 밤부터 내일 오전까지는 충청도와 전라도를 중심으로 시간당 40mm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비 피해는 여전히 조심하셔야겠습니다.

어젯밤 10시에 내려진 산사태 주의보는 서울 종로, 노원, 성북, 강북, 서대문, 도봉구에서 밤사이 은평, 중랑구까지 포함돼 8개 구로 늘었습니다.

동부간선도로는 아직 물이 다 빠지지 않아 여전히 전 구간 폐쇄돼 있습니다.

앞으로 두세 시간은 더 막혀 있을 예정이라고 하니, 출근길에 참고하셔야겠습니다.

서울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출근길에 자가용보다 대중교통을 이용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문예슬입니다.
  • 동부간선도로 폐쇄…서울 등 산사태 주의보
    • 입력 2018-08-30 07:04:52
    • 수정2018-08-30 07:09:37
    뉴스광장
[앵커]

밤사이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렸지만 현재는 빗줄기가 많이 줄었습니다.

현장 상황 들어보겠습니다.

문예슬 기자, 현재 서울의 비 상황 어떻습니까?

[리포트]

네, 저는 지금 서울 잠수교에 나와 있습니다.

어젯밤 다리가 보이지 않을 정도로 물이 넘쳤던 잠수교는 출근길에 차들이 조금씩 오갈 만큼 물이 빠졌습니다.

잠수교의 차량 통제는 방금 전 해제됐지만 보행자 출입은 여전히 막혀 있습니다.

현재 잠수교 수위는 6.1미터로 어젯밤 7미터보다는 많이 낮아졌습니다.

비구름대가 약화되며 현재 서울과 인천, 경기 전 지역에서 호우 경보가 해제됐습니다.

비구름이 남부지방으로 내려가 오늘 밤부터 내일 오전까지는 충청도와 전라도를 중심으로 시간당 40mm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비 피해는 여전히 조심하셔야겠습니다.

어젯밤 10시에 내려진 산사태 주의보는 서울 종로, 노원, 성북, 강북, 서대문, 도봉구에서 밤사이 은평, 중랑구까지 포함돼 8개 구로 늘었습니다.

동부간선도로는 아직 물이 다 빠지지 않아 여전히 전 구간 폐쇄돼 있습니다.

앞으로 두세 시간은 더 막혀 있을 예정이라고 하니, 출근길에 참고하셔야겠습니다.

서울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출근길에 자가용보다 대중교통을 이용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문예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