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브리핑] 책가방 아니었네?…비몽사몽 아이의 실수
입력 2018.09.05 (20:45) 수정 2018.09.05 (20:54)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글로벌 브리핑입니다.

아이나 어른이나 졸음 앞에선 장사 없는데요.

필리핀에 사는 한 초등학생은 잠에 취해 귀여운 실수를 했답니다.

교실에 설치된 cctv영상, 보시죠.

[리포트]

하루 일과가 끝나고 집에 돌아갈 시간!

다른 친구들은 하교할 준비를 하는데 이 꼬마만 책상에 엎드려 잠을 잡니다.

보다 못한 선생님이 책가방 싸는 걸 도와주고 아이를 깨우는데요.

간심히 잠에서 깬 아이! 가방을 매는데...

오늘따라 가방이 딱딱하죠?

보시다시피 가방이 아니라 플라스틱 의자를 팔에 끼워 넣고는 등에 짊어지려는 겁니다.

잠에서 덜 깬 아이가 의자를 책가방으로 착각한 건데요.

선생님은 물론 뒤늦게 cctv를 보게된 엄마도 폭소를 터트립니다.

아이가 얼마나 졸렸으면 이런 실수를 했는지... 안타까우면서도 공감되네요.
  • [글로벌24 브리핑] 책가방 아니었네?…비몽사몽 아이의 실수
    • 입력 2018-09-05 20:47:56
    • 수정2018-09-05 20:54:08
    글로벌24
[앵커]

글로벌 브리핑입니다.

아이나 어른이나 졸음 앞에선 장사 없는데요.

필리핀에 사는 한 초등학생은 잠에 취해 귀여운 실수를 했답니다.

교실에 설치된 cctv영상, 보시죠.

[리포트]

하루 일과가 끝나고 집에 돌아갈 시간!

다른 친구들은 하교할 준비를 하는데 이 꼬마만 책상에 엎드려 잠을 잡니다.

보다 못한 선생님이 책가방 싸는 걸 도와주고 아이를 깨우는데요.

간심히 잠에서 깬 아이! 가방을 매는데...

오늘따라 가방이 딱딱하죠?

보시다시피 가방이 아니라 플라스틱 의자를 팔에 끼워 넣고는 등에 짊어지려는 겁니다.

잠에서 덜 깬 아이가 의자를 책가방으로 착각한 건데요.

선생님은 물론 뒤늦게 cctv를 보게된 엄마도 폭소를 터트립니다.

아이가 얼마나 졸렸으면 이런 실수를 했는지... 안타까우면서도 공감되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