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부선 “14일 재출석” 일정 변경…경찰 “당황스럽다”
입력 2018.09.06 (09:59) 수정 2018.09.06 (10:01) 사회
이재명 경기지사의 '여배우 스캔들' 당사자인 김부선 씨가 오는 10일 이전 재출석하겠다던 자신의 말을 번복하고 14일에 출석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김 씨는 오늘(6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공익적인 일정이 있어 9월 14일 오후 2시 분당서로 갑니다. 경찰에 양해를 구하고 있습니다"라고 적었습니다.

앞서 김 씨는 지난달 22일 경기 성남 분당경찰서에 홀로 출석했다가 30분 만에 조사를 연기하고 귀가하면서 "변호사 입회하에 고소장을 만들어 정식 진술하겠다"며 "이달 10일을 넘기지 않겠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김 씨는 페이스북에 "아직 변호사 선임을 못했다"라는 말을 남겨 김 씨가 일정을 바꾼 이유가 변호사 선임이 늦어지기 때문이라는 추측도 나옵니다.

경찰 관계자는 "10일 이전까지 오는 것으로 알고 준비를 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일정을 바꾸겠다고 하고 아직 아무것도 결정되지 않은 상황에서 SNS에 올려 당황스럽다"라고 말했습니다.
  • 김부선 “14일 재출석” 일정 변경…경찰 “당황스럽다”
    • 입력 2018-09-06 09:59:35
    • 수정2018-09-06 10:01:28
    사회
이재명 경기지사의 '여배우 스캔들' 당사자인 김부선 씨가 오는 10일 이전 재출석하겠다던 자신의 말을 번복하고 14일에 출석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김 씨는 오늘(6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공익적인 일정이 있어 9월 14일 오후 2시 분당서로 갑니다. 경찰에 양해를 구하고 있습니다"라고 적었습니다.

앞서 김 씨는 지난달 22일 경기 성남 분당경찰서에 홀로 출석했다가 30분 만에 조사를 연기하고 귀가하면서 "변호사 입회하에 고소장을 만들어 정식 진술하겠다"며 "이달 10일을 넘기지 않겠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김 씨는 페이스북에 "아직 변호사 선임을 못했다"라는 말을 남겨 김 씨가 일정을 바꾼 이유가 변호사 선임이 늦어지기 때문이라는 추측도 나옵니다.

경찰 관계자는 "10일 이전까지 오는 것으로 알고 준비를 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일정을 바꾸겠다고 하고 아직 아무것도 결정되지 않은 상황에서 SNS에 올려 당황스럽다"라고 말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