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러 상원의장 “김정은 방러 의지…北, 美와 단계적 실행 협의 중”
입력 2018.09.08 (22:14) 수정 2018.09.08 (22:58) 국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평양을 방문한 러시아 상원의장과 만난 자리에서 방러 의지를 보였다고 러시아 매체들이 보도했습니다.

타스통신에 따르면 북한 정권수립 70주년을 맞아 방북한 발렌티나 마트비옌코 러시아 상원의장은 오늘(8일) 김 위원장을 면담하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했습니다.

마트비옌코 의장은 김 위원장이 언제든 러시아를 방문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며 외교 당국자들이 김 위원장의 방러 시기와 장소를 조율하는 실무에 착수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그러나 김 위원장이 11일 개막하는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리는 경제포럼에는 참석할 수 없을 것으로 마트비옌코 의장은 전망했습니다.

한편, 인테르팍스통신은 마트비옌코 의장이 '북한이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에서 합의한 내용을 단계적으로 이행하는 방안을 미국과 논의 중'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러 상원의장 “김정은 방러 의지…北, 美와 단계적 실행 협의 중”
    • 입력 2018-09-08 22:14:39
    • 수정2018-09-08 22:58:28
    국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평양을 방문한 러시아 상원의장과 만난 자리에서 방러 의지를 보였다고 러시아 매체들이 보도했습니다.

타스통신에 따르면 북한 정권수립 70주년을 맞아 방북한 발렌티나 마트비옌코 러시아 상원의장은 오늘(8일) 김 위원장을 면담하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했습니다.

마트비옌코 의장은 김 위원장이 언제든 러시아를 방문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며 외교 당국자들이 김 위원장의 방러 시기와 장소를 조율하는 실무에 착수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그러나 김 위원장이 11일 개막하는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리는 경제포럼에는 참석할 수 없을 것으로 마트비옌코 의장은 전망했습니다.

한편, 인테르팍스통신은 마트비옌코 의장이 '북한이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에서 합의한 내용을 단계적으로 이행하는 방안을 미국과 논의 중'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