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상금왕 ‘성큼’ 신지애, 골프 매거진 이달의 선수
입력 2018.09.20 (08:45) 연합뉴스
올해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에서 메이저대회 2승을 포함해 3승을 올린 신지애(30)가 골프 전문 월간지 골프 매거진이 매달 선정하는 한국 골프 '이달의 선수'에 뽑혔다.

골프 관련 학과 교수, 기자, 국가대표 남녀 감독, 국내외 투어 관계자 등 15명으로 구성된 이달의 선수 선정단은 지난 8월 11일부터 9월 12일까지 열린 국내외 골프대회에서 가장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선수로 신지애를 꼽았다.

지난 5월 메이저대회 살롱파스컵을 제패한 신지애는 지난 9일 일본여자프로골프 선수권대회마저 우승, 메이저대회에서만 2차례 정상에 올랐다.'

지난 2일 골프5 레이디스 토너먼트에 이어 2주 연속 우승으로 상금랭킹 1위에 오른 신지애는 사상 첫 한국, 미국, 일본 등 3개국 투어 상금왕이라는 새로운 역사에 도전할 발판을 마련했다.

특히 신지애는 우승 상금을 태풍 피해 주민 돕기 성금으로 쾌척해 진정한 챔피언이라는 찬사를 받았다.

4년 만에 국내 대회 출전차 지난 17일 귀국한 신지애는 골프 매거진 이달의 선수 국내 체류 기간 제공되는 렉서스 최고급 하이브리드 세단 LS500h를 탄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인디 위민 인 테크 챔피언십에서 시즌 세번째 우승을 차지한 박성현(25)과 한화클래식에서 생애 첫 메이저대회 정상에 오른 이정은(22)은 이달의 선수 선정단 투표에서 신지애에 이어 많은 표를 받았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일본 상금왕 ‘성큼’ 신지애, 골프 매거진 이달의 선수
    • 입력 2018-09-20 08:45:32
    연합뉴스
올해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에서 메이저대회 2승을 포함해 3승을 올린 신지애(30)가 골프 전문 월간지 골프 매거진이 매달 선정하는 한국 골프 '이달의 선수'에 뽑혔다.

골프 관련 학과 교수, 기자, 국가대표 남녀 감독, 국내외 투어 관계자 등 15명으로 구성된 이달의 선수 선정단은 지난 8월 11일부터 9월 12일까지 열린 국내외 골프대회에서 가장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선수로 신지애를 꼽았다.

지난 5월 메이저대회 살롱파스컵을 제패한 신지애는 지난 9일 일본여자프로골프 선수권대회마저 우승, 메이저대회에서만 2차례 정상에 올랐다.'

지난 2일 골프5 레이디스 토너먼트에 이어 2주 연속 우승으로 상금랭킹 1위에 오른 신지애는 사상 첫 한국, 미국, 일본 등 3개국 투어 상금왕이라는 새로운 역사에 도전할 발판을 마련했다.

특히 신지애는 우승 상금을 태풍 피해 주민 돕기 성금으로 쾌척해 진정한 챔피언이라는 찬사를 받았다.

4년 만에 국내 대회 출전차 지난 17일 귀국한 신지애는 골프 매거진 이달의 선수 국내 체류 기간 제공되는 렉서스 최고급 하이브리드 세단 LS500h를 탄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인디 위민 인 테크 챔피언십에서 시즌 세번째 우승을 차지한 박성현(25)과 한화클래식에서 생애 첫 메이저대회 정상에 오른 이정은(22)은 이달의 선수 선정단 투표에서 신지애에 이어 많은 표를 받았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