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중 무역분쟁 대응’ 민관 대책회의
입력 2018.09.20 (18:05) 수정 2018.09.20 (18:20) 통합뉴스룸ET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늘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 주재로 미·중 무역분쟁 대응 민관합동 실물경제 대책회의를 열었습니다.

회의에는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자동차, 철강 등 8개 업종별 단체 관계자들이 참석해 분야별 영향과 대응방안을 제시하고 피해기업에 대한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고 산업부는 밝혔습니다.
  • ‘미·중 무역분쟁 대응’ 민관 대책회의
    • 입력 2018-09-20 18:10:48
    • 수정2018-09-20 18:20:07
    통합뉴스룸ET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늘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 주재로 미·중 무역분쟁 대응 민관합동 실물경제 대책회의를 열었습니다.

회의에는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자동차, 철강 등 8개 업종별 단체 관계자들이 참석해 분야별 영향과 대응방안을 제시하고 피해기업에 대한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고 산업부는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