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입국장 면세점’ 가시화…추석 연휴 이후 발표
입력 2018.09.22 (06:20) 수정 2018.09.22 (11:1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정부가 추석 연휴 이후 입국장 면세점 계획을 발표할 계획입니다.

여론을 반영한 조치로, 앞서 문재인 대통령도 입국장 면세점 도입 방안을 검토하라고 관련 부처에 지시한 데 따른 겁니다.

윤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입국장 면세점 도입 방안이 추석 연휴 후에 발표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고형권 기획재정부 1차관은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혁신성장 전략점검회의에서 이같은 계획을 밝혔습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입국장 면세점이 없어 관광객들이 시내나 공항 면세점에서 산 상품을 여행 기간 내내 휴대하는 불편을 겪는다"며 "입국장 면세점 도입을 적극 검토하라"고 관련 부처에 지시했습니다.

실제 공항 입국장 면세점 설치는 국회 입법을 통해 여러 차례 시도됐지만, 세관 당국과 기존 면세점 업체 등의 반발로 번번이 좌절됐습니다.

정부는 전세계 허브공항 경쟁이 치열해지는 가운데, 중국이나 일본 등이 입국장 면세점을 도입한 점 등을 고려하면 산업 경쟁력 유지 관점에서도 도입이 필요하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이미 전 세계 71개 나라 135개 공항에서 입국장 면세점을 운영하고 있다는 점도 고려됐습니다.

입국장 면세점을 도입할 경우 현재 1인당 6백 달러인 면세액 한도를 조정하는 등의 제도 손질이 함께 이뤄질지도 주목됩니다.

KBS 뉴스 윤지연입니다.
  • ‘입국장 면세점’ 가시화…추석 연휴 이후 발표
    • 입력 2018-09-22 06:22:05
    • 수정2018-09-22 11:18:16
    뉴스광장 1부
[앵커]

정부가 추석 연휴 이후 입국장 면세점 계획을 발표할 계획입니다.

여론을 반영한 조치로, 앞서 문재인 대통령도 입국장 면세점 도입 방안을 검토하라고 관련 부처에 지시한 데 따른 겁니다.

윤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입국장 면세점 도입 방안이 추석 연휴 후에 발표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고형권 기획재정부 1차관은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혁신성장 전략점검회의에서 이같은 계획을 밝혔습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입국장 면세점이 없어 관광객들이 시내나 공항 면세점에서 산 상품을 여행 기간 내내 휴대하는 불편을 겪는다"며 "입국장 면세점 도입을 적극 검토하라"고 관련 부처에 지시했습니다.

실제 공항 입국장 면세점 설치는 국회 입법을 통해 여러 차례 시도됐지만, 세관 당국과 기존 면세점 업체 등의 반발로 번번이 좌절됐습니다.

정부는 전세계 허브공항 경쟁이 치열해지는 가운데, 중국이나 일본 등이 입국장 면세점을 도입한 점 등을 고려하면 산업 경쟁력 유지 관점에서도 도입이 필요하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이미 전 세계 71개 나라 135개 공항에서 입국장 면세점을 운영하고 있다는 점도 고려됐습니다.

입국장 면세점을 도입할 경우 현재 1인당 6백 달러인 면세액 한도를 조정하는 등의 제도 손질이 함께 이뤄질지도 주목됩니다.

KBS 뉴스 윤지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