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0%를 살려라”…고속도로에도 ‘이국종 닥터헬기’
입력 2018.09.24 (08:33) 수정 2018.09.24 (08:59)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고속도로에서 사고가 나면 크게 다치는 경우가 많은데, 병원까지 거리가 멀어 사망하는 안타까운 경우가 많습니다.

특히 정체가 극심한 추석같은 명절에는 환자 이송이 더 힘들어집니다.

신속하게 환자를 옮기기 위해 이제부터는 고속도로에도 의료진이 탄 닥터 헬기가 확대 운용됩니다.

이호준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헬기 1대가 고속도로 입구에 비상 착륙합니다.

대기하던 119대원들이 환자를 싣자마자, 헬기는 병원으로 날아갑니다.

김 모 씨는 고속도로 3중 추돌사고로 내부 장기가 여러 개 파열되는 중상을 입었습니다.

1분 1초를 다투는 상황에서 헬기로 15분 만에 병원으로 이송돼 김 씨는 목숨을 건졌습니다.

하지만 이 환자는 운이 좋은 편입니다.

지난해 고속도로 교통사고 사망자는 240여 명,

이 가운데 20% 정도는 병원 이송이 늦어져 숨진 것으로 추정됩니다.

[이국종/아주대학병원 권역외상센터장 : "엠뷸런스가 고속도로에서 빨리 달릴 수 있다고 하지만, 항공기보다 더 빠르게 달리는 엠뷸런스는 없거든요."]

전문 의료진이 탑승해 환자를 옮기는 닥터 헬기는 현재 6대입니다.

주로 외딴 섬이나 오지에 운용됐지만 이제부터는 고속도로 중상자 이송에도 투입됩니다.

닥터헬기 등을 이용한 고속도로 응급구조는 경부고속도로와 서해안 고속도로 등 교통사고가 많이 일어나는 고속도로를 중심으로 시범 실시될 예정입니다.

닥터헬기가 고속도로에서 환자를 이송하는 훈련도 처음 실시됐습니다.

착륙부터 환자를 싣고 이륙하는데 5분 밖에 걸리지 않습니다.

[최정근/천안서북소방서119구조대원 : "헬기를 이용해 환자를 이송할 경우에는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어 보다 전문적인 처치가 가능하게 됩니다."]

내년엔 이국종 교수가 소속된 아주대 응급외상센터에 닥터헬기 1대가 추가로 도입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이호준입니다.
  • “20%를 살려라”…고속도로에도 ‘이국종 닥터헬기’
    • 입력 2018-09-24 08:36:08
    • 수정2018-09-24 08:59:38
    아침뉴스타임
[앵커]

고속도로에서 사고가 나면 크게 다치는 경우가 많은데, 병원까지 거리가 멀어 사망하는 안타까운 경우가 많습니다.

특히 정체가 극심한 추석같은 명절에는 환자 이송이 더 힘들어집니다.

신속하게 환자를 옮기기 위해 이제부터는 고속도로에도 의료진이 탄 닥터 헬기가 확대 운용됩니다.

이호준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헬기 1대가 고속도로 입구에 비상 착륙합니다.

대기하던 119대원들이 환자를 싣자마자, 헬기는 병원으로 날아갑니다.

김 모 씨는 고속도로 3중 추돌사고로 내부 장기가 여러 개 파열되는 중상을 입었습니다.

1분 1초를 다투는 상황에서 헬기로 15분 만에 병원으로 이송돼 김 씨는 목숨을 건졌습니다.

하지만 이 환자는 운이 좋은 편입니다.

지난해 고속도로 교통사고 사망자는 240여 명,

이 가운데 20% 정도는 병원 이송이 늦어져 숨진 것으로 추정됩니다.

[이국종/아주대학병원 권역외상센터장 : "엠뷸런스가 고속도로에서 빨리 달릴 수 있다고 하지만, 항공기보다 더 빠르게 달리는 엠뷸런스는 없거든요."]

전문 의료진이 탑승해 환자를 옮기는 닥터 헬기는 현재 6대입니다.

주로 외딴 섬이나 오지에 운용됐지만 이제부터는 고속도로 중상자 이송에도 투입됩니다.

닥터헬기 등을 이용한 고속도로 응급구조는 경부고속도로와 서해안 고속도로 등 교통사고가 많이 일어나는 고속도로를 중심으로 시범 실시될 예정입니다.

닥터헬기가 고속도로에서 환자를 이송하는 훈련도 처음 실시됐습니다.

착륙부터 환자를 싣고 이륙하는데 5분 밖에 걸리지 않습니다.

[최정근/천안서북소방서119구조대원 : "헬기를 이용해 환자를 이송할 경우에는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어 보다 전문적인 처치가 가능하게 됩니다."]

내년엔 이국종 교수가 소속된 아주대 응급외상센터에 닥터헬기 1대가 추가로 도입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이호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아침뉴스타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