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원도 평창서 BMW 520d 주행 중 화재
입력 2018.09.24 (14:32) 수정 2018.09.24 (15:28) 사회
잇따른 주행 중 화재 사고로 리콜 결정이 내린 BMW 520d 승용차에서 또 불이 났습니다.

오늘(24일) 오전 11시 50분쯤 강원도 평창군 방림면 방림리 치안센터 앞에서 40살 윤 모 씨가 몰던 BMW 520d 승용차에서 불이 났습니다.

강원도 평창소방서는 차량에서 연기가 난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보니 차량이 불에 타고 있어 10여 분 만에 진화했다고 밝혔습니다.

운전자는 언덕길을 내려가던 중 엔진룸 쪽에서 연기가 나기 시작해 차를 세우니 불이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고 직후 운전자를 비롯해 차에 탄 가족 4명은 신속히 대피해 인명 피해는 없었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운전자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강원도 평창서 BMW 520d 주행 중 화재
    • 입력 2018-09-24 14:32:33
    • 수정2018-09-24 15:28:08
    사회
잇따른 주행 중 화재 사고로 리콜 결정이 내린 BMW 520d 승용차에서 또 불이 났습니다.

오늘(24일) 오전 11시 50분쯤 강원도 평창군 방림면 방림리 치안센터 앞에서 40살 윤 모 씨가 몰던 BMW 520d 승용차에서 불이 났습니다.

강원도 평창소방서는 차량에서 연기가 난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보니 차량이 불에 타고 있어 10여 분 만에 진화했다고 밝혔습니다.

운전자는 언덕길을 내려가던 중 엔진룸 쪽에서 연기가 나기 시작해 차를 세우니 불이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고 직후 운전자를 비롯해 차에 탄 가족 4명은 신속히 대피해 인명 피해는 없었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운전자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