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 오늘 한가위 보름달 볼 수 있어…남은 연휴도 대체로 쾌청
입력 2018.09.24 (21:55) 수정 2018.09.24 (22:1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밤이 깊어갈수록 한가위 보름달은 점점 더 환한 모습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추석인 오늘, 대체로 쾌청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연휴 기분을 만끽할 수 있었는데요.

자정을 조금 넘긴 시각에는 서울을 비롯한 곳곳에서 달이 가장 높고 밝게 떠오르겠습니다.

내일도 대부분 지방이 맑겠지만 동해안은 차차 흐려져 밤부터 강원 영동에 비가 오기 시작하겠습니다.

또 오늘 밤사이 기온이 점차 내려가면서 내일 새벽에 산간 지역은 서리가 내릴 가능성이 있습니다.

연휴 마지막 날인 수요일은 오전까지 동해안에 가끔 비가 오겠고 그 밖의 지역은 청명하겠습니다.

당분간 제주와 해안 지역은 바람이 다소 강하게 불겠습니다.

중부 지방의 아침 기온은 서울 12도, 춘천은 9도로 오늘보다 조금 낮겠고 낮 기온은 약간 더 높겠습니다.

남부 지방도 아침에는 서늘하겠지만 한낮에는 광주와 부산이 24도까지 오릅니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 부근 해상에서 최고 4m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연휴가 끝난 뒤에도 청명한 가을 날씨가 계속될 전망입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 [날씨] 오늘 한가위 보름달 볼 수 있어…남은 연휴도 대체로 쾌청
    • 입력 2018-09-24 22:05:12
    • 수정2018-09-24 22:11:06
    뉴스 9
밤이 깊어갈수록 한가위 보름달은 점점 더 환한 모습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추석인 오늘, 대체로 쾌청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연휴 기분을 만끽할 수 있었는데요.

자정을 조금 넘긴 시각에는 서울을 비롯한 곳곳에서 달이 가장 높고 밝게 떠오르겠습니다.

내일도 대부분 지방이 맑겠지만 동해안은 차차 흐려져 밤부터 강원 영동에 비가 오기 시작하겠습니다.

또 오늘 밤사이 기온이 점차 내려가면서 내일 새벽에 산간 지역은 서리가 내릴 가능성이 있습니다.

연휴 마지막 날인 수요일은 오전까지 동해안에 가끔 비가 오겠고 그 밖의 지역은 청명하겠습니다.

당분간 제주와 해안 지역은 바람이 다소 강하게 불겠습니다.

중부 지방의 아침 기온은 서울 12도, 춘천은 9도로 오늘보다 조금 낮겠고 낮 기온은 약간 더 높겠습니다.

남부 지방도 아침에는 서늘하겠지만 한낮에는 광주와 부산이 24도까지 오릅니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 부근 해상에서 최고 4m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연휴가 끝난 뒤에도 청명한 가을 날씨가 계속될 전망입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