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로야구 SK, ‘백승건 1억·김창평 1억5천’ 신인계약 완료
입력 2018.09.27 (09:27) 연합뉴스
프로야구 SK 와이번스가 2019년도 신인선수 10명과 입단 계약을 27일 완료했다.

SK는 연고 1차 지명 선수인 인천고 좌완 정통파 투수 백승건과 계약금 1억원에 도장을 찍었다.

또 2차 신인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에서 지명한 광주일고 내야수 김창평과 계약금 1억5천만원에 사인했다.

백승건은 최고 구속 시속 143㎞의 빠른 볼과 커브, 서클 체인지업을 주무기로 던진다.

청소년 대표 출신 우투좌타로 타격과 주루 센스가 뛰어난 김창평은 톱타자 감으로 평가받는다.

계약금은 선수마다 다르지만, 연봉은 2천700만 원으로 같다.

새로 SK 유니폼을 입은 신인들은 10월 6일 KIA 타이거즈와의 홈경기에서 승리기원 시구 행사를 통해 SK 팬들에게 첫 인사를 한다.

한편 2차 10라운드에서 SK의 호명을 받은 인천고 외야수 최륜기는 대학에 진학한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프로야구 SK, ‘백승건 1억·김창평 1억5천’ 신인계약 완료
    • 입력 2018-09-27 09:27:12
    연합뉴스
프로야구 SK 와이번스가 2019년도 신인선수 10명과 입단 계약을 27일 완료했다.

SK는 연고 1차 지명 선수인 인천고 좌완 정통파 투수 백승건과 계약금 1억원에 도장을 찍었다.

또 2차 신인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에서 지명한 광주일고 내야수 김창평과 계약금 1억5천만원에 사인했다.

백승건은 최고 구속 시속 143㎞의 빠른 볼과 커브, 서클 체인지업을 주무기로 던진다.

청소년 대표 출신 우투좌타로 타격과 주루 센스가 뛰어난 김창평은 톱타자 감으로 평가받는다.

계약금은 선수마다 다르지만, 연봉은 2천700만 원으로 같다.

새로 SK 유니폼을 입은 신인들은 10월 6일 KIA 타이거즈와의 홈경기에서 승리기원 시구 행사를 통해 SK 팬들에게 첫 인사를 한다.

한편 2차 10라운드에서 SK의 호명을 받은 인천고 외야수 최륜기는 대학에 진학한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