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한반도, 평화로 가는 길
한미국방장관 통화…남북 군사합의 이행과정 소통 지속 유지키로
입력 2018.09.27 (23:10) 수정 2018.09.28 (00:05) 정치
정경두 국방부 장관과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부 장관은 오늘(27일)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합의서 이행과정에서 소통과 공조를 지속적으로 유지해 나기로 했습니다.

국방부는 "양국 장관이 전화통화를 통해 남북정상회담과 한미정상회담 이후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정착을 위한 한미 공조방안과 제50차 한미안보협의회의, SCM 관련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면서 이같이 전했습니다.

정 장관은 통화에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정착이라는 한미 공동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과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합의서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국방부는 "양 장관은 남북 간 군사분야 합의의 이행과정에서 굳건한 연합방위태세와 한미 국방당국 간 긴밀한 소통과 공조를 지속 유지해 나가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국방부는 이어 "양 장관은 변화하는 한반도 안보환경 속에서 긴밀한 한미공조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하고, 향후에도 굳건한 한미동맹을 미래지향적, 상호보완적으로 심화·발전시켜나가기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매티스 장관은 정 장관의 취임을 축하하면서, 과거 합참의장 재직 기간 훌륭한 리더십을 발휘해 준 것에 대해서도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국방부는 "양 장관은 지난 반세기 동안 긴밀한 동맹협력과 지역 및 범세계 안보에 기여해 온 SCM의 역사적 중요성에 주목하면서, 오는 10월 31일 워싱턴 D.C.에서 개최되는 제50차 SCM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한미국방장관 통화…남북 군사합의 이행과정 소통 지속 유지키로
    • 입력 2018-09-27 23:10:52
    • 수정2018-09-28 00:05:55
    정치
정경두 국방부 장관과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부 장관은 오늘(27일)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합의서 이행과정에서 소통과 공조를 지속적으로 유지해 나기로 했습니다.

국방부는 "양국 장관이 전화통화를 통해 남북정상회담과 한미정상회담 이후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정착을 위한 한미 공조방안과 제50차 한미안보협의회의, SCM 관련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면서 이같이 전했습니다.

정 장관은 통화에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정착이라는 한미 공동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과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합의서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국방부는 "양 장관은 남북 간 군사분야 합의의 이행과정에서 굳건한 연합방위태세와 한미 국방당국 간 긴밀한 소통과 공조를 지속 유지해 나가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국방부는 이어 "양 장관은 변화하는 한반도 안보환경 속에서 긴밀한 한미공조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하고, 향후에도 굳건한 한미동맹을 미래지향적, 상호보완적으로 심화·발전시켜나가기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매티스 장관은 정 장관의 취임을 축하하면서, 과거 합참의장 재직 기간 훌륭한 리더십을 발휘해 준 것에 대해서도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국방부는 "양 장관은 지난 반세기 동안 긴밀한 동맹협력과 지역 및 범세계 안보에 기여해 온 SCM의 역사적 중요성에 주목하면서, 오는 10월 31일 워싱턴 D.C.에서 개최되는 제50차 SCM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