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규택지 유출’ 신창현 의원 압수수색
입력 2018.10.01 (17:07) 수정 2018.10.01 (17:26)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검찰이 오늘 더불어민주당 신창현 의원의 국회와 지역구 사무실을 압수수색 했습니다.

수도권 신규택지 후보지를 미리 공개해 정책 혼선을 빚은 경위를 파악하려는 건데 신 의원에게 관련 정보를 제공한 과천시장 사무실도 압수수색 됐습니다.

보도에 김덕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서울 남부지검은 더불어민주당 신창현 의원의 국회와 지역구 사무실을 압수수색 했습니다.

신 의원 본인 지역구인 과천을 포함해 경기도 8곳의 신규택지 후보지 자료를 정부 발표 전에 유출한 경위를 파악하기 위해서입니다.

검찰은 의원실에서 사건 관련 서류와 하드디스크를 입수하고, 신 의원 휴대전화도 확보했습니다.

또 신 의원에게 택지 후보지 자료를 건넨 의혹과 관련해 김종천 과천시장 사무실도 압수수색 했습니다.

신 의원은 명단 유출 다음날인 지난달 6일 부동산 정책에 혼선을 빚은 책임을 지고 국회 국토교통위원에서 사임했습니다.

하지만 자유한국당이 신 의원을 공무상 기밀누설죄로 고발하는 등 논란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신 의원에게 택지 개발 명단을 제공한 국토교통부 공무원 A씨에 대한 조사도 이뤄지고 있습니다.

경기도에 파견 근무 중인 A씨는 지난 8월 말 SNS로 신 의원에게 LH의 택지개발계획 자료를 전달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국토부는 A씨가 신 의원에게 자료를 제출하는 과정에서 규정을 지켰는지 등을 확인하기 위해 감사에 착수했습니다.

KBS 뉴스 김덕훈입니다.
  • ‘신규택지 유출’ 신창현 의원 압수수색
    • 입력 2018-10-01 17:08:28
    • 수정2018-10-01 17:26:14
    뉴스 5
[앵커]

검찰이 오늘 더불어민주당 신창현 의원의 국회와 지역구 사무실을 압수수색 했습니다.

수도권 신규택지 후보지를 미리 공개해 정책 혼선을 빚은 경위를 파악하려는 건데 신 의원에게 관련 정보를 제공한 과천시장 사무실도 압수수색 됐습니다.

보도에 김덕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서울 남부지검은 더불어민주당 신창현 의원의 국회와 지역구 사무실을 압수수색 했습니다.

신 의원 본인 지역구인 과천을 포함해 경기도 8곳의 신규택지 후보지 자료를 정부 발표 전에 유출한 경위를 파악하기 위해서입니다.

검찰은 의원실에서 사건 관련 서류와 하드디스크를 입수하고, 신 의원 휴대전화도 확보했습니다.

또 신 의원에게 택지 후보지 자료를 건넨 의혹과 관련해 김종천 과천시장 사무실도 압수수색 했습니다.

신 의원은 명단 유출 다음날인 지난달 6일 부동산 정책에 혼선을 빚은 책임을 지고 국회 국토교통위원에서 사임했습니다.

하지만 자유한국당이 신 의원을 공무상 기밀누설죄로 고발하는 등 논란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신 의원에게 택지 개발 명단을 제공한 국토교통부 공무원 A씨에 대한 조사도 이뤄지고 있습니다.

경기도에 파견 근무 중인 A씨는 지난 8월 말 SNS로 신 의원에게 LH의 택지개발계획 자료를 전달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국토부는 A씨가 신 의원에게 자료를 제출하는 과정에서 규정을 지켰는지 등을 확인하기 위해 감사에 착수했습니다.

KBS 뉴스 김덕훈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