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리용호, 뉴욕서 한인단체 모임 극비 참가”
입력 2018.10.01 (21:59) 수정 2018.10.01 (22:08) 국제
유엔 총회 참석차 미국 뉴욕에 머물렀던 리용호 북한 외무상이 지난달 30일 현지에서 한인 단체의 행사에 극비리에 참석했다고 일본 민영방송인 TBS가 보도했습니다.

TBS는 리 외무상이 뉴욕 시내 고급 중국 음식점에서 '재미동포전국연합회'라는 한인 친(親) 북한 단체가 연 친목회에 참석했다며 음식점 내에는 남북통일을 희망하는 내용의 포스터가 붙어 있었다고 전했습니다.

리 외무상은 30여명의 참석자들 앞에서 "북한은 비핵화를 향해 노력하고 있다. 미국은 이에 어울리는 행동을 취해야 한다"며 제재 해제를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北 리용호, 뉴욕서 한인단체 모임 극비 참가”
    • 입력 2018-10-01 21:59:48
    • 수정2018-10-01 22:08:13
    국제
유엔 총회 참석차 미국 뉴욕에 머물렀던 리용호 북한 외무상이 지난달 30일 현지에서 한인 단체의 행사에 극비리에 참석했다고 일본 민영방송인 TBS가 보도했습니다.

TBS는 리 외무상이 뉴욕 시내 고급 중국 음식점에서 '재미동포전국연합회'라는 한인 친(親) 북한 단체가 연 친목회에 참석했다며 음식점 내에는 남북통일을 희망하는 내용의 포스터가 붙어 있었다고 전했습니다.

리 외무상은 30여명의 참석자들 앞에서 "북한은 비핵화를 향해 노력하고 있다. 미국은 이에 어울리는 행동을 취해야 한다"며 제재 해제를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