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위공무원 3명 중 1명은 ‘강남 3구’에 주택 보유”
입력 2018.10.02 (10:42) 수정 2018.10.02 (10:46) 정치
청와대와 정부 부처 등의 고위공무원 3명 가운데 1명은 서울 강남과 서초, 송파 등 이른바 '강남 3구'에 주택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정의당 심상정 의원이 청와대와 행정부처 등의 1급 이상 공무원 639명의 재산신고 내역을 분석한 결과 전체의 33%인 210명이 강남 3구에 집을 갖고 있었습니다.

특히 청와대와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등 부동산 정책 관련 부처와 금융위, 공정위, 대검찰청, 국세청 등 이른바 '힘 있는 기관'의 공무원만 추려보면 강남 3구 주택보유 비율은 46%로 올라갔습니다.

이들을 제외한 다른 행정부처 고위공무원의 강남 3구 주택 보유비율은 29%로 조사됐습니다.

심 의원은 "부동산 관련 정책을 입안하고 집행하는 고위공직자들이 집값 폭등으로 먼저 이익을 보는 구조"라며 "이러니 정부가 아무리 부동산 대책을 발표해도 신뢰가 가지 않는 것은 당연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고위공무원 3명 중 1명은 ‘강남 3구’에 주택 보유”
    • 입력 2018-10-02 10:42:27
    • 수정2018-10-02 10:46:58
    정치
청와대와 정부 부처 등의 고위공무원 3명 가운데 1명은 서울 강남과 서초, 송파 등 이른바 '강남 3구'에 주택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정의당 심상정 의원이 청와대와 행정부처 등의 1급 이상 공무원 639명의 재산신고 내역을 분석한 결과 전체의 33%인 210명이 강남 3구에 집을 갖고 있었습니다.

특히 청와대와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등 부동산 정책 관련 부처와 금융위, 공정위, 대검찰청, 국세청 등 이른바 '힘 있는 기관'의 공무원만 추려보면 강남 3구 주택보유 비율은 46%로 올라갔습니다.

이들을 제외한 다른 행정부처 고위공무원의 강남 3구 주택 보유비율은 29%로 조사됐습니다.

심 의원은 "부동산 관련 정책을 입안하고 집행하는 고위공직자들이 집값 폭등으로 먼저 이익을 보는 구조"라며 "이러니 정부가 아무리 부동산 대책을 발표해도 신뢰가 가지 않는 것은 당연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