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통일부, 10·4 공동 행사 150여 명 규모 민관 방북단 구성
입력 2018.10.02 (12:10) 수정 2018.10.02 (13:15)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평양에서 열리는 10·4선언 11주년 기념 공동행사를 위해 조명균 통일부 장관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등 5명을 공동대표단장으로 하는 대규모 민관 방북단이 꾸려졌습니다.

통일부는 이번 방북단은 150여 명 규모로, '사람사는 세상 노무현재단' 이사장 자격으로 방북하는 이 대표와 조 장관, 원혜영 의원, 오거돈 부산시장, 지은희 정의기억연대 전 이사장 등 5명이 공동대표단을 맡게 된다고 밝혔습니다.

방북단은 오는 4일부터 6일까지 평양에서 열리는 10.4 선언 11주년 기념 민족통일대회를 위해 서해직항로를 이용하여 방북하게 되며, 5일 남북공동기념행사 등에 참석하게 됩니다.
  • 통일부, 10·4 공동 행사 150여 명 규모 민관 방북단 구성
    • 입력 2018-10-02 12:11:10
    • 수정2018-10-02 13:15:46
    뉴스 12
평양에서 열리는 10·4선언 11주년 기념 공동행사를 위해 조명균 통일부 장관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등 5명을 공동대표단장으로 하는 대규모 민관 방북단이 꾸려졌습니다.

통일부는 이번 방북단은 150여 명 규모로, '사람사는 세상 노무현재단' 이사장 자격으로 방북하는 이 대표와 조 장관, 원혜영 의원, 오거돈 부산시장, 지은희 정의기억연대 전 이사장 등 5명이 공동대표단을 맡게 된다고 밝혔습니다.

방북단은 오는 4일부터 6일까지 평양에서 열리는 10.4 선언 11주년 기념 민족통일대회를 위해 서해직항로를 이용하여 방북하게 되며, 5일 남북공동기념행사 등에 참석하게 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