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종교계,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위로
입력 2018.10.02 (14:18) 수정 2018.10.02 (14:33) 문화
종교계는 지진해일로 막대한 피해를 본 인도네시아에 위로의 뜻을 전했습니다.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은 오늘(2일) 인도네시아 천주교 주교회의에 위로 메시지를 전달했습니다.

염 추기경은 "고통 중에 있는 피해 지역 주민들이 하루빨리 충격과 슬픔에서 벗어나기를 기도하며, 더 많은 선의의 손길이 전해질 수 있기를 또한 기도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염 추기경은 또한 한마음한몸운동본부를 통해 긴급 구호자금 5만 달러를 전달하기로 했습니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이홍정 목사는 인도네시아교회협의회에 위로 서신을 발송했습니다.

이 목사는 "이번 지진해일로 슬픔을 당한 모든 분과 귀 교회 위에 한국교회의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희생자들의 슬픔을 위로하고 치유하는 일에 세계 에큐메니컬 공동체와 함께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종교계,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위로
    • 입력 2018-10-02 14:18:29
    • 수정2018-10-02 14:33:32
    문화
종교계는 지진해일로 막대한 피해를 본 인도네시아에 위로의 뜻을 전했습니다.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은 오늘(2일) 인도네시아 천주교 주교회의에 위로 메시지를 전달했습니다.

염 추기경은 "고통 중에 있는 피해 지역 주민들이 하루빨리 충격과 슬픔에서 벗어나기를 기도하며, 더 많은 선의의 손길이 전해질 수 있기를 또한 기도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염 추기경은 또한 한마음한몸운동본부를 통해 긴급 구호자금 5만 달러를 전달하기로 했습니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이홍정 목사는 인도네시아교회협의회에 위로 서신을 발송했습니다.

이 목사는 "이번 지진해일로 슬픔을 당한 모든 분과 귀 교회 위에 한국교회의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희생자들의 슬픔을 위로하고 치유하는 일에 세계 에큐메니컬 공동체와 함께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