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태풍 ‘콩레이’ 남부지역 피해 심각
시속 191km 강풍 동반 태풍 ‘콩레이’ 주말 한반도로 북상
입력 2018.10.02 (21:31) 수정 2018.10.03 (08:1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선선한 가을 날씨가 참 기분 좋은 요즘인데, 태풍 콩레이가 한반도를 향해 북상하고 있습니다.

강한 폭풍을 품고 있는 태풍인데, 당장 모레(4일)부터 제주와 남해안에 비바람을 몰고 올 것으로 보입니다.

이정훈 기상전문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달 29일 발생한 제25호 태풍 '콩레이'입니다.

콩레이는 사흘 만에 매우 강한 태풍으로 성장했습니다.

중심 부근에 시속 191km의 강풍을 동반하는 올해 세 번째로 강한 태풍입니다.

태풍은 북위 30도 선을 넘어서며 방향을 북동쪽으로 틀어 토요일 밤에는 제주도에 접근할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내륙 상륙 여부는 아직 유동적이지만 일요일 새벽 부산 부근을 지날 가능성이 큽니다.

2년 전 이맘때 부산에 상륙해 10명의 목숨을 앗아간 태풍 '차바'와 비슷한 경로입니다.

태풍 영향이 드물었던 10월에 또다시 강력한 태풍이 한반도를 위협하는 겁니다.

[우진규/기상청 예보분석관 : "일반적으로 10월에 발생하는 태풍은 일본 동해상 쪽으로 통과하는 경우가 많지만, 이번의 경우는 북태평양 고기압이 태풍을 서쪽으로 밀어내면서 한반도 남해 상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특히 이번 태풍은 진행 방향 앞쪽에 비구름이 발달하고 있어 중심이 도달하기 이틀 전인 목요일 밤부터 제주도에 비를 뿌릴 것으로 보입니다.

금요일에는 충청과 남부 지방에, 주말에는 전국에 많은 비가 예상됩니다.

[문일주/태풍연구센터장/제주대 교수 : "가을철 태풍은 대륙의 찬 공기와 태풍이 몰고 온 습하고 따뜻한 공기가 만나서 특히 태풍의 전반부에 강한 비를 내리는 경향이 있습니다."]

또 태풍과 북쪽 고기압의 경계에서는 바람이 더욱 거세질 수 있어 비와 바람 모두 철저한 대비가 필요합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 시속 191km 강풍 동반 태풍 ‘콩레이’ 주말 한반도로 북상
    • 입력 2018-10-02 21:36:40
    • 수정2018-10-03 08:16:34
    뉴스 9
[앵커]

선선한 가을 날씨가 참 기분 좋은 요즘인데, 태풍 콩레이가 한반도를 향해 북상하고 있습니다.

강한 폭풍을 품고 있는 태풍인데, 당장 모레(4일)부터 제주와 남해안에 비바람을 몰고 올 것으로 보입니다.

이정훈 기상전문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달 29일 발생한 제25호 태풍 '콩레이'입니다.

콩레이는 사흘 만에 매우 강한 태풍으로 성장했습니다.

중심 부근에 시속 191km의 강풍을 동반하는 올해 세 번째로 강한 태풍입니다.

태풍은 북위 30도 선을 넘어서며 방향을 북동쪽으로 틀어 토요일 밤에는 제주도에 접근할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내륙 상륙 여부는 아직 유동적이지만 일요일 새벽 부산 부근을 지날 가능성이 큽니다.

2년 전 이맘때 부산에 상륙해 10명의 목숨을 앗아간 태풍 '차바'와 비슷한 경로입니다.

태풍 영향이 드물었던 10월에 또다시 강력한 태풍이 한반도를 위협하는 겁니다.

[우진규/기상청 예보분석관 : "일반적으로 10월에 발생하는 태풍은 일본 동해상 쪽으로 통과하는 경우가 많지만, 이번의 경우는 북태평양 고기압이 태풍을 서쪽으로 밀어내면서 한반도 남해 상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특히 이번 태풍은 진행 방향 앞쪽에 비구름이 발달하고 있어 중심이 도달하기 이틀 전인 목요일 밤부터 제주도에 비를 뿌릴 것으로 보입니다.

금요일에는 충청과 남부 지방에, 주말에는 전국에 많은 비가 예상됩니다.

[문일주/태풍연구센터장/제주대 교수 : "가을철 태풍은 대륙의 찬 공기와 태풍이 몰고 온 습하고 따뜻한 공기가 만나서 특히 태풍의 전반부에 강한 비를 내리는 경향이 있습니다."]

또 태풍과 북쪽 고기압의 경계에서는 바람이 더욱 거세질 수 있어 비와 바람 모두 철저한 대비가 필요합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