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獨통일 28주년, 메르켈 “아직 완성 안 돼…서로 경청해야”
입력 2018.10.04 (01:59) 수정 2018.10.04 (02:01) 국제
메르켈 독일 총리는 3일(현지시간) "독일 통일은 서로 접근하고 귀 기울여야 성공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메르켈 총리는 이날 베를린에서 열린 독일 통일 28주년 기념행사에서 "독일 통일은 아직 완성되지 않았고 28년이 지난 지금도 우리가 당면한 도전"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메르켈 총리는 또 "독일 통일은 (현재도) 과정이고 머나먼 길"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프랑크-발터 슈타인마이어 대통령은 "가장 중요한 점은 사회에서 대화가 이뤄져야 한다는 것"이라고 말해 메르켈 총리의 발언과 맥을 같이했습니다.

볼프강 쇼이블레 연방하원의장은 "역사적 책임을 회피하고 자유민주주의에 의문을 제기하는 어떤 시도에 대해서도 민감해야 한다"라며 "비판적인 생각을 표현하기 위해 극우세력과 함께 할 필요는 없다"고 당부했습니다.

미카엘 뮐러 베를린 시장은 페이스북에 "우리의 민주주의를 위해 싸우는 것은 중요하다"라며 "열려 있는 관용의 나라를 위해 증오와 배제에 반대하는 것은 언제나 우리 모두에게 중요한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동서독 분단의 상징인 베를린 브란덴부르크 문과 연방하원의회 건물 앞에서는 통일을 기념하기 위한 축제가 열렸습니다.

그러나 일부 극우세력들은 베를린 시내에서 독일 국기를 들고 극우 구호를 외치며 행진했습니다.

극우세력에 반대하는 시민들은 '난민 환영'이라고 적힌 플래카드 등을 들고 극우 시위대 인근에서 맞불시위를 벌이기도 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獨통일 28주년, 메르켈 “아직 완성 안 돼…서로 경청해야”
    • 입력 2018-10-04 01:59:40
    • 수정2018-10-04 02:01:34
    국제
메르켈 독일 총리는 3일(현지시간) "독일 통일은 서로 접근하고 귀 기울여야 성공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메르켈 총리는 이날 베를린에서 열린 독일 통일 28주년 기념행사에서 "독일 통일은 아직 완성되지 않았고 28년이 지난 지금도 우리가 당면한 도전"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메르켈 총리는 또 "독일 통일은 (현재도) 과정이고 머나먼 길"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프랑크-발터 슈타인마이어 대통령은 "가장 중요한 점은 사회에서 대화가 이뤄져야 한다는 것"이라고 말해 메르켈 총리의 발언과 맥을 같이했습니다.

볼프강 쇼이블레 연방하원의장은 "역사적 책임을 회피하고 자유민주주의에 의문을 제기하는 어떤 시도에 대해서도 민감해야 한다"라며 "비판적인 생각을 표현하기 위해 극우세력과 함께 할 필요는 없다"고 당부했습니다.

미카엘 뮐러 베를린 시장은 페이스북에 "우리의 민주주의를 위해 싸우는 것은 중요하다"라며 "열려 있는 관용의 나라를 위해 증오와 배제에 반대하는 것은 언제나 우리 모두에게 중요한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동서독 분단의 상징인 베를린 브란덴부르크 문과 연방하원의회 건물 앞에서는 통일을 기념하기 위한 축제가 열렸습니다.

그러나 일부 극우세력들은 베를린 시내에서 독일 국기를 들고 극우 구호를 외치며 행진했습니다.

극우세력에 반대하는 시민들은 '난민 환영'이라고 적힌 플래카드 등을 들고 극우 시위대 인근에서 맞불시위를 벌이기도 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