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페더러·윌리엄스, 1월 1일 혼합복식 경기서 사상 첫 맞대결
입력 2018.10.04 (09:02) 연합뉴스
'테니스 황제'와 '테니스 여제'가 사상 처음으로 맞대결을 벌인다.

로저 페더러(스위스)와 세리나 윌리엄스(미국)는 12월 29일 호주 퍼스에서 개막하는 호프만컵에 나란히 출전한다.

호프만컵은 해마다 12월 말부터 새해 1월 초까지 열리는 대회로 공식 투어 경기가 아닌 이벤트 형식의 행사다.

올해 대회에는 8개 나라에서 남녀 한 명씩 2명으로 팀을 구성해 우승팀을 정하는 방식으로 열린다.

페더러는 벨린다 벤치치와 함께 스위스 대표로 출전하고, 윌리엄스는 프랜시스 티아포와 한 조로 미국을 대표한다.

미국과 스위스가 같은 조에 편성되면서 페더러와 윌리엄스는 2019년 1월 1일에 혼합복식 대결을 펼치게 됐다.

1981년생 동갑인 페더러와 윌리엄스가 서로 반대편 코트에서 맞대결을 벌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10년 1월에 역시 호주에서 열린 아이티 지진 돕기 자선 경기에 같은 조로 출전한 적은 있다.

페더러는 메이저 대회 단식에서 통산 20회 우승했고, 윌리엄스는 23번 정상에 올랐다.

페더러는 남자 선수 메이저 대회 단식 최다 우승 기록을 보유하고 있고, 윌리엄스 역시 프로 선수들의 메이저 대회 출전이 허용된 1968년 이후만 따져서는 최다 우승 기록 보유자다.

만일 윌리엄스가 2019년 1월 호주에서 열리는 호주오픈을 제패하면 24회 우승을 달성해 마거릿 코트(호주)가 가진 1968년 이전과 이후를 통틀어 메이저 대회 최다 우승 기록과 동률을 이룬다.

윌리엄스는 대회 조직위원회를 통해 "호주 팬들은 항상 친절하고 많은 응원을 보내주기 때문에 1월 호주오픈을 앞두고 항상 좋은 기억을 안겨줬다"고 이번 대회에 출전하는 소감을 밝혔다.

현재 페더러의 남자단식 세계랭킹은 2위, 윌리엄스는 여자단식 세계랭킹 17위다.

페더러의 파트너가 된 벤치치는 단식 세계랭킹 41위로 올해 21살이다.

또 윌리엄스와 호흡을 맞추는 티아포 역시 세계랭킹 41위에 올라 있으며 나이는 20살이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페더러·윌리엄스, 1월 1일 혼합복식 경기서 사상 첫 맞대결
    • 입력 2018-10-04 09:02:35
    연합뉴스
'테니스 황제'와 '테니스 여제'가 사상 처음으로 맞대결을 벌인다.

로저 페더러(스위스)와 세리나 윌리엄스(미국)는 12월 29일 호주 퍼스에서 개막하는 호프만컵에 나란히 출전한다.

호프만컵은 해마다 12월 말부터 새해 1월 초까지 열리는 대회로 공식 투어 경기가 아닌 이벤트 형식의 행사다.

올해 대회에는 8개 나라에서 남녀 한 명씩 2명으로 팀을 구성해 우승팀을 정하는 방식으로 열린다.

페더러는 벨린다 벤치치와 함께 스위스 대표로 출전하고, 윌리엄스는 프랜시스 티아포와 한 조로 미국을 대표한다.

미국과 스위스가 같은 조에 편성되면서 페더러와 윌리엄스는 2019년 1월 1일에 혼합복식 대결을 펼치게 됐다.

1981년생 동갑인 페더러와 윌리엄스가 서로 반대편 코트에서 맞대결을 벌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10년 1월에 역시 호주에서 열린 아이티 지진 돕기 자선 경기에 같은 조로 출전한 적은 있다.

페더러는 메이저 대회 단식에서 통산 20회 우승했고, 윌리엄스는 23번 정상에 올랐다.

페더러는 남자 선수 메이저 대회 단식 최다 우승 기록을 보유하고 있고, 윌리엄스 역시 프로 선수들의 메이저 대회 출전이 허용된 1968년 이후만 따져서는 최다 우승 기록 보유자다.

만일 윌리엄스가 2019년 1월 호주에서 열리는 호주오픈을 제패하면 24회 우승을 달성해 마거릿 코트(호주)가 가진 1968년 이전과 이후를 통틀어 메이저 대회 최다 우승 기록과 동률을 이룬다.

윌리엄스는 대회 조직위원회를 통해 "호주 팬들은 항상 친절하고 많은 응원을 보내주기 때문에 1월 호주오픈을 앞두고 항상 좋은 기억을 안겨줬다"고 이번 대회에 출전하는 소감을 밝혔다.

현재 페더러의 남자단식 세계랭킹은 2위, 윌리엄스는 여자단식 세계랭킹 17위다.

페더러의 파트너가 된 벤치치는 단식 세계랭킹 41위로 올해 21살이다.

또 윌리엄스와 호흡을 맞추는 티아포 역시 세계랭킹 41위에 올라 있으며 나이는 20살이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