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한반도, 평화로 가는 길
北매체, 10·4행사 방북단 귀환 하루 지나 보도
입력 2018.10.07 (10:52) 수정 2018.10.07 (10:53) 정치
북한 매체들이 10·4선언 공동행사에 참가하기 위해 평양을 방문한 남측 방북단의 귀환 소식을 하루 뒤인 오늘(7일) 보도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과 노동신문은 오늘 "역사적인 '9월 평양공동선언' 실천을 위한 첫 조치로 진행된 10·4선언 발표 11돌 기념 민족통일대회에 참가하였던 남측 대표단이 어제 평양을 떠나갔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평양국제비행장에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김영철 동지,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 리선권 동지, 조국통일민주주의전선 중앙위원회 의장 겸 서기국장 박명철 동지, 평양시인민위원회 위원장 차희림 동지, 최고인민회의 부의장 안동춘 동지, 관계부문 일꾼들이 남측 대표단을 전송했다"고 덧붙였습니다.

민관 방북단 160명은 10·4선언 11주년 기념 공동행사 참석차 지난 4일 평양을 찾았으며, 2박 3일 일정을 마친 뒤 어제 오후 정부 수송기를 타고 서해직항로를 이용해 돌아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北매체, 10·4행사 방북단 귀환 하루 지나 보도
    • 입력 2018-10-07 10:52:10
    • 수정2018-10-07 10:53:47
    정치
북한 매체들이 10·4선언 공동행사에 참가하기 위해 평양을 방문한 남측 방북단의 귀환 소식을 하루 뒤인 오늘(7일) 보도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과 노동신문은 오늘 "역사적인 '9월 평양공동선언' 실천을 위한 첫 조치로 진행된 10·4선언 발표 11돌 기념 민족통일대회에 참가하였던 남측 대표단이 어제 평양을 떠나갔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평양국제비행장에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김영철 동지,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 리선권 동지, 조국통일민주주의전선 중앙위원회 의장 겸 서기국장 박명철 동지, 평양시인민위원회 위원장 차희림 동지, 최고인민회의 부의장 안동춘 동지, 관계부문 일꾼들이 남측 대표단을 전송했다"고 덧붙였습니다.

민관 방북단 160명은 10·4선언 11주년 기념 공동행사 참석차 지난 4일 평양을 찾았으며, 2박 3일 일정을 마친 뒤 어제 오후 정부 수송기를 타고 서해직항로를 이용해 돌아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