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이티서 규모 5.9 강진…“최소 11명 사망”
입력 2018.10.07 (11:52) 수정 2018.10.07 (14:40) 국제
카리브해에 있는 아이티의 북쪽 섬에서 현지시간 6일 오후 8시 10분쯤 규모 5.9의 지진이 발생해 최소 11명이 숨졌습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진앙은 아이티 북서부 도시인 포르드페에서 서북서 방향으로 약 19km 떨어진 지점입니다.

진원의 깊이는 11.7㎞로 관측됐습니다.

아이티의 수도인 포르로프랭스를 비롯해 이웃 국가인 도미니카공화국에서도 진동이 느껴질 정도였다고 AP통신은 전했습니다.

이번 지진으로 인한 정확한 인명 피해는 아직 집계되지 않았습니다.

다만 에디 잭슨 알렉시스 아이티 정부 대변인은 AFP통신에 이번 지진으로 건물이 무너져 지금까지 최소 11명이 숨졌다고 말했습니다.

아이티 시민보호청은 성명을 내고 일부 부상자가 발생했으며, 포르드페 등의 지역에서 교회와 가옥을 비롯해 병원 한 곳 이상이 파손됐다고 밝혔습니다.

아이티 정부는 재난대응 태스크포스(TF)를 가동, 상황에 대처하고 있습니다.

아이티는 지난 2010년 1월에도 규모 7.0의 강진이 덮쳐 30만명이 사망하는 대참사를 겪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아이티서 규모 5.9 강진…“최소 11명 사망”
    • 입력 2018-10-07 11:52:20
    • 수정2018-10-07 14:40:49
    국제
카리브해에 있는 아이티의 북쪽 섬에서 현지시간 6일 오후 8시 10분쯤 규모 5.9의 지진이 발생해 최소 11명이 숨졌습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진앙은 아이티 북서부 도시인 포르드페에서 서북서 방향으로 약 19km 떨어진 지점입니다.

진원의 깊이는 11.7㎞로 관측됐습니다.

아이티의 수도인 포르로프랭스를 비롯해 이웃 국가인 도미니카공화국에서도 진동이 느껴질 정도였다고 AP통신은 전했습니다.

이번 지진으로 인한 정확한 인명 피해는 아직 집계되지 않았습니다.

다만 에디 잭슨 알렉시스 아이티 정부 대변인은 AFP통신에 이번 지진으로 건물이 무너져 지금까지 최소 11명이 숨졌다고 말했습니다.

아이티 시민보호청은 성명을 내고 일부 부상자가 발생했으며, 포르드페 등의 지역에서 교회와 가옥을 비롯해 병원 한 곳 이상이 파손됐다고 밝혔습니다.

아이티 정부는 재난대응 태스크포스(TF)를 가동, 상황에 대처하고 있습니다.

아이티는 지난 2010년 1월에도 규모 7.0의 강진이 덮쳐 30만명이 사망하는 대참사를 겪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