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동민, KBO리그 9월 MVP…월간 홈런 12개
입력 2018.10.08 (14:50) 연합뉴스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9월 최우수선수(MVP)의 영광은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의 새로운 거포 한동민(29)에게 돌아갔다.

KBO 사무국은 한국야구기자회 기자단 투표와 신한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신한SOL(쏠)'에서 진행한 팬 투표를 각각 50%의 비율로 합산한 결과, 한동민이 총점 38.11점을 획득해 9월 MVP를 차지했다고 8일 발표했다.

한동민은 26.08점을 받은 두산 베어스 투수 이용찬(29)을 크게 따돌렸다.

그는 기자단 투표(30표 중 10표)와 팬 투표(2만8천136표·득표율 42.88%)에서 모두 최다 득표했다.

한동민은 9월에 열린 24경기에 출전해 홈런 12방을 터뜨렸다.

전체 타자 중 9월 월간 최다 홈런을 쳤고 장타율(0.777) 2위, 최다 안타(32개)·타점(26개) 공동 5위에 올랐다.

특히 한동민은 SK 구단 역대 왼손 타자로는 최초로 시즌 홈런 40개를 돌파하고, 좌우 타자를 통틀어 구단 최다 타점 타이 기록(113개)을 세워 최고의 한 해를 보내고 있다.

한동민은 상금 200만원과 부상으로 60만원 상당의 신한은행 골드바를 받는다.

또 신한은행의 후원으로 한동민의 모교인 대천중학교엔 한동민 명의로 기부금 100만원이 전달된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동민, KBO리그 9월 MVP…월간 홈런 12개
    • 입력 2018-10-08 14:50:47
    연합뉴스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9월 최우수선수(MVP)의 영광은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의 새로운 거포 한동민(29)에게 돌아갔다.

KBO 사무국은 한국야구기자회 기자단 투표와 신한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신한SOL(쏠)'에서 진행한 팬 투표를 각각 50%의 비율로 합산한 결과, 한동민이 총점 38.11점을 획득해 9월 MVP를 차지했다고 8일 발표했다.

한동민은 26.08점을 받은 두산 베어스 투수 이용찬(29)을 크게 따돌렸다.

그는 기자단 투표(30표 중 10표)와 팬 투표(2만8천136표·득표율 42.88%)에서 모두 최다 득표했다.

한동민은 9월에 열린 24경기에 출전해 홈런 12방을 터뜨렸다.

전체 타자 중 9월 월간 최다 홈런을 쳤고 장타율(0.777) 2위, 최다 안타(32개)·타점(26개) 공동 5위에 올랐다.

특히 한동민은 SK 구단 역대 왼손 타자로는 최초로 시즌 홈런 40개를 돌파하고, 좌우 타자를 통틀어 구단 최다 타점 타이 기록(113개)을 세워 최고의 한 해를 보내고 있다.

한동민은 상금 200만원과 부상으로 60만원 상당의 신한은행 골드바를 받는다.

또 신한은행의 후원으로 한동민의 모교인 대천중학교엔 한동민 명의로 기부금 100만원이 전달된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