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엔아동기금 “올해 상반기 北아동 130만명 영양 지원”
입력 2018.10.09 (16:38) 수정 2018.10.09 (16:38) 정치
유엔아동기금(UNICEF)이 올해 상반기 영양실조 상태에 있는 북한 아동 약 130만명을 지원했다고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이 보고서를 인용해 오늘(9일) 보도했습니다.

유엔아동기금은 최근 발표한 '북한 2018 상반기 인도주의 상황 보고서'에서 지난 1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북한 전역에서 생후 6개월∼59개월의 어린이 약 130만명의 건강상태를 검사해 중증·급성 영양실조 어린이를 치료하고 지원했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에서는 전체 인구의 40%인 1천300만명이 식량 부족을 겪고 있고, 어린이 약 283만명이 인도주의 지원이 필요한 상태라고 보고서는 지적했습니다. 치료가 필요한 중증 영양실조 어린이와 급성 영양실조 어린이도 각각 6만명, 12만명에 달했습니다.

유엔아동기금은 올해 상반기 어린이 130만여명에게 비타민A 보충제를, 45만명의 어린이들에게 미량의 영양 가루를 지원했다고 전했습니다. 또 한 살 미만 어린이 약 16만2천명과 임산부 16만3천명에게는 예방 백신을 제공했습니다.

유엔아동기금 측은 "올해 북한 어린이 283만여 명을 지원하려면 총 1천650만 달러가 필요하지만, 올해 상반기 기준으로 약 226만 달러 모금에 그쳤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유엔아동기금 “올해 상반기 北아동 130만명 영양 지원”
    • 입력 2018-10-09 16:38:00
    • 수정2018-10-09 16:38:34
    정치
유엔아동기금(UNICEF)이 올해 상반기 영양실조 상태에 있는 북한 아동 약 130만명을 지원했다고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이 보고서를 인용해 오늘(9일) 보도했습니다.

유엔아동기금은 최근 발표한 '북한 2018 상반기 인도주의 상황 보고서'에서 지난 1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북한 전역에서 생후 6개월∼59개월의 어린이 약 130만명의 건강상태를 검사해 중증·급성 영양실조 어린이를 치료하고 지원했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에서는 전체 인구의 40%인 1천300만명이 식량 부족을 겪고 있고, 어린이 약 283만명이 인도주의 지원이 필요한 상태라고 보고서는 지적했습니다. 치료가 필요한 중증 영양실조 어린이와 급성 영양실조 어린이도 각각 6만명, 12만명에 달했습니다.

유엔아동기금은 올해 상반기 어린이 130만여명에게 비타민A 보충제를, 45만명의 어린이들에게 미량의 영양 가루를 지원했다고 전했습니다. 또 한 살 미만 어린이 약 16만2천명과 임산부 16만3천명에게는 예방 백신을 제공했습니다.

유엔아동기금 측은 "올해 북한 어린이 283만여 명을 지원하려면 총 1천650만 달러가 필요하지만, 올해 상반기 기준으로 약 226만 달러 모금에 그쳤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