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설악산에 첫 얼음…지난해보다 12일 늦어
입력 2018.10.11 (14:11) 사회
설악산국립공원 중청대피소에서 올해 첫 얼음이 발견됐습니다. 지난해보다 12일 늦은 겁니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오늘 새벽 3시 중청대피소의 최저기온이 -3℃, 체감 기온은 -9℃까지 떨어지면서 바닥에 얼음이 얼었다고 밝혔습니다.

설악산의 첫 얼음은 2015년엔 10월 2일, 2016년엔 10월 9일, 2017년엔 9월 29일에 관측됐습니다.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는 첫 얼음이 얼기 시작하는 단풍철에는 산행할 때 급격한 기온 차에 주의해야 한다면서, "높은 산에 오를 땐 비상식량과 보온 의류 등을 철저히 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설악산에 첫 얼음…지난해보다 12일 늦어
    • 입력 2018-10-11 14:11:22
    사회
설악산국립공원 중청대피소에서 올해 첫 얼음이 발견됐습니다. 지난해보다 12일 늦은 겁니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오늘 새벽 3시 중청대피소의 최저기온이 -3℃, 체감 기온은 -9℃까지 떨어지면서 바닥에 얼음이 얼었다고 밝혔습니다.

설악산의 첫 얼음은 2015년엔 10월 2일, 2016년엔 10월 9일, 2017년엔 9월 29일에 관측됐습니다.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는 첫 얼음이 얼기 시작하는 단풍철에는 산행할 때 급격한 기온 차에 주의해야 한다면서, "높은 산에 오를 땐 비상식량과 보온 의류 등을 철저히 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