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옥천서 버섯 따러 나갔던 70대 숨진 채 발견
입력 2018.09.22 (14:45) 수정 2018.10.12 (20:16) 청주
오늘 오전 10시 22분 쯤
옥천군 안내면 야산에서 77살 A씨가 숨져있는 것을
119 구조대가 발견했습니다.
가족들은 A씨가 버섯을 따오겠다며
지난 20일 집을 나간 뒤 연락이 끊기자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인력 140여 명을 투입해
A씨가 버섯을 채취하려고 간
야산과 주변을 수색해
숨진 A씨를 발견했으며
현재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옥천서 버섯 따러 나갔던 70대 숨진 채 발견
    • 입력 2018-10-12 20:16:13
    • 수정2018-10-12 20:16:19
    청주
오늘 오전 10시 22분 쯤
옥천군 안내면 야산에서 77살 A씨가 숨져있는 것을
119 구조대가 발견했습니다.
가족들은 A씨가 버섯을 따오겠다며
지난 20일 집을 나간 뒤 연락이 끊기자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인력 140여 명을 투입해
A씨가 버섯을 채취하려고 간
야산과 주변을 수색해
숨진 A씨를 발견했으며
현재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