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동중국해 상선 응급환자 긴급 이송
입력 2018.10.14 (14:55) 수정 2018.10.15 (00:41) 제주
어제 오후 5시 20분쯤
서귀포 남쪽 338km 해상에서
여수로 향하던 16만 톤급의 파나마 선적 상선에서
필리핀 선원 44살 B 씨가
고열을 동반한 심한 복통으로
해경에 긴급 이송을 요청했습니다.
제주지방해양경찰청은
상선을 북상해서 이동하도록 요구하고
오늘 오전 헬기를 보내
서귀포 남쪽 111km 해상에서 B 씨를
제주시 내 병원으로 이송했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화면제공: 제주지방해양경찰청/웹하드에 사진)
  • 동중국해 상선 응급환자 긴급 이송
    • 입력 2018-10-15 00:40:53
    • 수정2018-10-15 00:41:19
    제주
어제 오후 5시 20분쯤
서귀포 남쪽 338km 해상에서
여수로 향하던 16만 톤급의 파나마 선적 상선에서
필리핀 선원 44살 B 씨가
고열을 동반한 심한 복통으로
해경에 긴급 이송을 요청했습니다.
제주지방해양경찰청은
상선을 북상해서 이동하도록 요구하고
오늘 오전 헬기를 보내
서귀포 남쪽 111km 해상에서 B 씨를
제주시 내 병원으로 이송했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화면제공: 제주지방해양경찰청/웹하드에 사진)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