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프간 美 사령관 회의서 총격…3명 사망·10명 부상
입력 2018.10.19 (10:48) 수정 2018.10.19 (10:51)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아프가니스탄 칸다하르주에서 아프간 당국과 미군 사령관이 회의를 하던 도중 총격이 일어났습니다.

경호원 한 명이 갑자기 총을 난사해 아프간 경찰 총장과 정보국장, 기자 등 3명이 현장에서 숨지고 주지사와 미군 등 10명이 부상을 입었습니다.

탈레반이 이번 테러의 배후를 자처하며 아프간 경찰 총장과 스콧 밀러 미군 사령관이 타깃이었다고 밝혔는데요.

밀러 사령관은 무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아프간 美 사령관 회의서 총격…3명 사망·10명 부상
    • 입력 2018-10-19 10:48:57
    • 수정2018-10-19 10:51:51
    지구촌뉴스
아프가니스탄 칸다하르주에서 아프간 당국과 미군 사령관이 회의를 하던 도중 총격이 일어났습니다.

경호원 한 명이 갑자기 총을 난사해 아프간 경찰 총장과 정보국장, 기자 등 3명이 현장에서 숨지고 주지사와 미군 등 10명이 부상을 입었습니다.

탈레반이 이번 테러의 배후를 자처하며 아프간 경찰 총장과 스콧 밀러 미군 사령관이 타깃이었다고 밝혔는데요.

밀러 사령관은 무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