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손학규 “임종석, DMZ 시찰…대통령 순방 중 자기 정치”
입력 2018.10.19 (10:51) 수정 2018.10.19 (11:00) 정치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는 청와대 임종석 비서실장이 DMZ에서 지뢰제거 작업을 시찰한 것에 대해 "대통령의 해외순방 중에 비서실장이 자기 정치를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손 대표는 오늘(19일)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 회의에서 "임종석 비서실장은 대통령 비서실장 자격이 아니라 남북공동선언이행추진위원회 위원장 자격으로 갔다고 강변하겠지만 대통령제 아래에서 비서실장은 처신을 신중해야 한다"며, "이래서 제왕적 대통령제는 폐지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손 대표는 이어 "마침 국회 내 상설특별위원회 구성에 원내대표단이 합의해 앞으로 정치개혁특별위원회가 가동하게 됐다"며, "연동형 비례대표제가 채택돼 의회가 안정되게 국정운영의 중심이 되도록 해야 할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손학규 “임종석, DMZ 시찰…대통령 순방 중 자기 정치”
    • 입력 2018-10-19 10:51:09
    • 수정2018-10-19 11:00:51
    정치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는 청와대 임종석 비서실장이 DMZ에서 지뢰제거 작업을 시찰한 것에 대해 "대통령의 해외순방 중에 비서실장이 자기 정치를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손 대표는 오늘(19일)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 회의에서 "임종석 비서실장은 대통령 비서실장 자격이 아니라 남북공동선언이행추진위원회 위원장 자격으로 갔다고 강변하겠지만 대통령제 아래에서 비서실장은 처신을 신중해야 한다"며, "이래서 제왕적 대통령제는 폐지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손 대표는 이어 "마침 국회 내 상설특별위원회 구성에 원내대표단이 합의해 앞으로 정치개혁특별위원회가 가동하게 됐다"며, "연동형 비례대표제가 채택돼 의회가 안정되게 국정운영의 중심이 되도록 해야 할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