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준공영제 버스회사 갑질… 제주도 직무유기"
입력 2018.10.19 (21:22) 제주
제주버스노동자연합과
민주노총 제주본부,
정의당 제주도당은
도민의방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준공영제로 혈세를 지원받은
버스회사들이
노동자의 복리비를 회사 운영비로 유용하고,
연차유급휴가를 쓰지 못하게 압박하거나
휴식시간을 보장하지 않고 버스노동을 강요하는 등
갑질을 일삼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또 이런 상황에서
관리감독을 맡은 제주도 역시 직무유기를 하고 있다며
버스회사에 대한 감사와
처벌기준을 마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 "준공영제 버스회사 갑질… 제주도 직무유기"
    • 입력 2018-10-19 21:22:19
    제주
제주버스노동자연합과
민주노총 제주본부,
정의당 제주도당은
도민의방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준공영제로 혈세를 지원받은
버스회사들이
노동자의 복리비를 회사 운영비로 유용하고,
연차유급휴가를 쓰지 못하게 압박하거나
휴식시간을 보장하지 않고 버스노동을 강요하는 등
갑질을 일삼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또 이런 상황에서
관리감독을 맡은 제주도 역시 직무유기를 하고 있다며
버스회사에 대한 감사와
처벌기준을 마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