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다부동 전투 전사자 유해발굴 시작
입력 2018.10.19 (14:45) 수정 2018.10.22 (08:30) 대구
육군 제50사단과
국방부유해발굴감식단은
오는 22일부터 한달동안
6.25전쟁 당시 다부동 전투 격전지였던
칠곡군 숲데미산 일대에서
전사자 유해발굴에 나섭니다.
이번에 발굴한 유해는
유해발굴감식단 전문감식팀의 분석을 거쳐
국립현충원에 안장할 예정입니다.
육군 제50사단은
국방부 유해발굴사업을 시작한 2000년부터
현재까지 유해 2천430여 구와
유물 2만7천여 점을 발굴했습니다.(끝)
  • 다부동 전투 전사자 유해발굴 시작
    • 입력 2018-10-22 08:22:24
    • 수정2018-10-22 08:30:53
    대구
육군 제50사단과
국방부유해발굴감식단은
오는 22일부터 한달동안
6.25전쟁 당시 다부동 전투 격전지였던
칠곡군 숲데미산 일대에서
전사자 유해발굴에 나섭니다.
이번에 발굴한 유해는
유해발굴감식단 전문감식팀의 분석을 거쳐
국립현충원에 안장할 예정입니다.
육군 제50사단은
국방부 유해발굴사업을 시작한 2000년부터
현재까지 유해 2천430여 구와
유물 2만7천여 점을 발굴했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