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쌀 생산량 수요량보다 9만톤 과잉
입력 2018.10.19 (10:35) 안동
올해 쌀 생산량도
수요량보다 9만톤 가량 웃돌 것으로 보여
선제적인 시장격리가 필요하다는
지적입니다.
통계청이 발표한
올해 쌀 예상 생산량은 387만5천톤으로
지난해보다 2.4% 줄 것으로 예상됐지만,
여전히 수요량 378만톤을
9만톤 가량 웃돌고 있습니다.
전국쌀생산자협회는
이미 하락세로 돌아선 쌀값이
큰 폭으로 떨어질 수 있다며
과잉물량을 선제적으로 시장에서 격리하는 등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밝혔습니다. (끝)
  • 올해 쌀 생산량 수요량보다 9만톤 과잉
    • 입력 2018-10-22 10:05:51
    안동
올해 쌀 생산량도
수요량보다 9만톤 가량 웃돌 것으로 보여
선제적인 시장격리가 필요하다는
지적입니다.
통계청이 발표한
올해 쌀 예상 생산량은 387만5천톤으로
지난해보다 2.4% 줄 것으로 예상됐지만,
여전히 수요량 378만톤을
9만톤 가량 웃돌고 있습니다.
전국쌀생산자협회는
이미 하락세로 돌아선 쌀값이
큰 폭으로 떨어질 수 있다며
과잉물량을 선제적으로 시장에서 격리하는 등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밝혔습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