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칠레 법원 “‘가톨릭 성폭행 의혹’ 피해자 3명에 7억 배상”
입력 2018.10.22 (10:48) 수정 2018.10.22 (11:00)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가톨릭 신부에게 수십 년간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남성 3명에게 가톨릭 교계는 7억 원을 배상하라고 칠레 법원이 명령했습니다.

페르난도 카라디마 전 신부의 성폭행 의혹과 관련해 가톨릭 교계의 손을 들어줬던 하급심 판결을 뒤집은 건데요.

은폐 의혹을 받아왔던 교구가 손해를 배상해야 한다고 판결했습니다.
  • 칠레 법원 “‘가톨릭 성폭행 의혹’ 피해자 3명에 7억 배상”
    • 입력 2018-10-22 10:50:17
    • 수정2018-10-22 11:00:07
    지구촌뉴스
가톨릭 신부에게 수십 년간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남성 3명에게 가톨릭 교계는 7억 원을 배상하라고 칠레 법원이 명령했습니다.

페르난도 카라디마 전 신부의 성폭행 의혹과 관련해 가톨릭 교계의 손을 들어줬던 하급심 판결을 뒤집은 건데요.

은폐 의혹을 받아왔던 교구가 손해를 배상해야 한다고 판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