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임청각, 일제 강점기 이전 모습으로 복원
입력 2018.10.22 (13:25) 대구
안동 임청각이
일제 강점기 이전의 원래 모습으로
복원, 정비됩니다.
문화재청과 경상북도, 안동시는
오는 2025년까지 모두 280억원을 들여
임청각을 1941년 일제의 중앙선 철도 부설
이전 모습으로 복원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임청각 주인인
석주 이상룡 선생의 기념관을 건립하고
주차장과 관람로, 소방시설 등
편의 시설도 재정비할 계획입니다.
임청각은
임시정부 초대 국무령 석주 이상룡을 비롯해
독립투사 9명을 배출한
독립운동의 성지입니다.(끝)
  • 임청각, 일제 강점기 이전 모습으로 복원
    • 입력 2018-10-22 13:25:38
    대구
안동 임청각이
일제 강점기 이전의 원래 모습으로
복원, 정비됩니다.
문화재청과 경상북도, 안동시는
오는 2025년까지 모두 280억원을 들여
임청각을 1941년 일제의 중앙선 철도 부설
이전 모습으로 복원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임청각 주인인
석주 이상룡 선생의 기념관을 건립하고
주차장과 관람로, 소방시설 등
편의 시설도 재정비할 계획입니다.
임청각은
임시정부 초대 국무령 석주 이상룡을 비롯해
독립투사 9명을 배출한
독립운동의 성지입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