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해어업관리단, ‘참조기 불법 포획’ 중국어선 6척 나포
입력 2018.10.22 (17:40) 수정 2018.10.22 (17:47) 경제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은 19∼21일 '하반기 특별단속'을 통해 불법 조업을 벌인 중국 유망 어선 6척을 나포했다고 오늘(22일) 밝혔습니다.

이들 어선은 조기 어장이 있는 가거도 서방 해역에서 조업 조건을 위반해 어업을 한 혐의를 받습니다. 이들은 평균 40∼42㎜의 촘촘한 그물을 사용해 참조기를 불법 포획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우리나라 배타적 경제수역에서 조업하는 유망 어선은 그물코 규격을 50㎜ 이상으로 유지해야 합니다.

서해어업관리단은 "이 선박들을 흑산도 인근 해상으로 압송한 후 조사 중"이라며 "조사 결과에 따라 엄중히 처벌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당국은 불법 중국어선에 대해 불법 어구와 포획 어획물 전량을 압류하고 담보금을 부과하는 등 강력하게 처벌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서해어업관리단은 올해 무허가어선 12척 등 불법 조업 중국어선 56척을 나포해 담보금 34억 3천여만 원을 징수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 제공]
  • 서해어업관리단, ‘참조기 불법 포획’ 중국어선 6척 나포
    • 입력 2018-10-22 17:40:55
    • 수정2018-10-22 17:47:44
    경제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은 19∼21일 '하반기 특별단속'을 통해 불법 조업을 벌인 중국 유망 어선 6척을 나포했다고 오늘(22일) 밝혔습니다.

이들 어선은 조기 어장이 있는 가거도 서방 해역에서 조업 조건을 위반해 어업을 한 혐의를 받습니다. 이들은 평균 40∼42㎜의 촘촘한 그물을 사용해 참조기를 불법 포획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우리나라 배타적 경제수역에서 조업하는 유망 어선은 그물코 규격을 50㎜ 이상으로 유지해야 합니다.

서해어업관리단은 "이 선박들을 흑산도 인근 해상으로 압송한 후 조사 중"이라며 "조사 결과에 따라 엄중히 처벌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당국은 불법 중국어선에 대해 불법 어구와 포획 어획물 전량을 압류하고 담보금을 부과하는 등 강력하게 처벌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서해어업관리단은 올해 무허가어선 12척 등 불법 조업 중국어선 56척을 나포해 담보금 34억 3천여만 원을 징수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