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18 순직 경찰관 부조상 제막·추념식 열려
입력 2018.10.22 (20:51) 수정 2018.10.22 (20:53) 목포
5.18 민주화운동 당시
시민들이 탄 버스에 치여 순직한
4명의 경찰관을 기리는 부조상이
세워졌습니다.
전남지방경찰청은 오늘 전남청 정문앞에서
5.18 당시 순직한 고 정충길 경사 등
4명의 경찰관의 부조상 제막식과 함께
추념식을 진행했습니다.
정 경사 등은 5.18 당시 시위대를
강경 진압하지 말라는
당시 안병하 전남도 경찰 국장의 지시에 따라
노동부 청사앞에서 시위대 버스에 치여 목숨을
잃었습니다.
제막식 현장에서 만난 유족들의 얘기를 들어
보시죠.
  • 5.18 순직 경찰관 부조상 제막·추념식 열려
    • 입력 2018-10-22 20:51:47
    • 수정2018-10-22 20:53:41
    목포
5.18 민주화운동 당시
시민들이 탄 버스에 치여 순직한
4명의 경찰관을 기리는 부조상이
세워졌습니다.
전남지방경찰청은 오늘 전남청 정문앞에서
5.18 당시 순직한 고 정충길 경사 등
4명의 경찰관의 부조상 제막식과 함께
추념식을 진행했습니다.
정 경사 등은 5.18 당시 시위대를
강경 진압하지 말라는
당시 안병하 전남도 경찰 국장의 지시에 따라
노동부 청사앞에서 시위대 버스에 치여 목숨을
잃었습니다.
제막식 현장에서 만난 유족들의 얘기를 들어
보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