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천안서 50대 취객 순찰차 안에서 숨진 채 발견
입력 2018.10.22 (21:50) 대전
오늘(22일) 오전 6시 20분쯤 천안 모 파출소에서
취객 54살 A씨가 순찰차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새벽 4시 23분쯤
술에 취한 남성이 도로 주변에 누워
자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술에 취한 A씨를
순찰차에 태워 파출소로 돌아온 뒤
“순찰차에서 잠시 눈을 붙이라”고 말하고
자리를 뜬 상태였습니다.
이어 경찰은 2시간이 지난 6시 20분쯤
A씨를 깨우러 순찰차에 갔지만 의식이 없어
119구급대를 불러 심폐소생술 등을 했지만
숨졌다고 밝히고 A씨에 대해 부검 의뢰와 함께
관련자들을 상대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천안서 50대 취객 순찰차 안에서 숨진 채 발견
    • 입력 2018-10-22 21:50:52
    대전
오늘(22일) 오전 6시 20분쯤 천안 모 파출소에서
취객 54살 A씨가 순찰차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새벽 4시 23분쯤
술에 취한 남성이 도로 주변에 누워
자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술에 취한 A씨를
순찰차에 태워 파출소로 돌아온 뒤
“순찰차에서 잠시 눈을 붙이라”고 말하고
자리를 뜬 상태였습니다.
이어 경찰은 2시간이 지난 6시 20분쯤
A씨를 깨우러 순찰차에 갔지만 의식이 없어
119구급대를 불러 심폐소생술 등을 했지만
숨졌다고 밝히고 A씨에 대해 부검 의뢰와 함께
관련자들을 상대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