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포드, 포커스 150만 대 리콜…“엔진 밸브 기능 이상”
입력 2018.10.26 (04:55) 수정 2018.10.26 (05:10) 국제
미국 포드 자동차가 소형차 '포커스' 150만대를 엔진 결함을 이유로 리콜하기로 했다고 미 월스트리트저널이 현지시간으로 25일 보도했습니다.

리콜 대상은 2012년에서 2018년식 미국과 캐나다, 멕시코에서 판매된 포커스입니다.

구체적으로 2017년 4월 이전에 디트로이트 인근 미시간 조립공장에서 제조됐거나 지난 2월 이전에 가솔린 직접분사 방식의 2ℓ용량의 엔진이 장착된 포커스 차량입니다.

이 기간에 생산된 대부분의 포커스 차량이 리콜 대상에 포함됐으며, 리콜 대상 150만대 가운데 130만대는 미국에서, 나머지는 캐나다와 멕시코에서 각각 판매됐습니다.

해당 차량의 엔진 밸브의 기능 이상으로 연료 게이지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현상이 빚어지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포드는 앞서 지난 9월 F-150 픽업트럭 200만대를 리콜하기로 했습니다.

충돌시 안전벨트를 승객 몸쪽으로 당겨 부상을 예방하는 앞좌석 안전벨트 프리텐셔너에서 스파크(불꽃)가 일어나면서 총 23건의 연기 또는 화재가 발생했기 때문입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 포드, 포커스 150만 대 리콜…“엔진 밸브 기능 이상”
    • 입력 2018-10-26 04:55:10
    • 수정2018-10-26 05:10:04
    국제
미국 포드 자동차가 소형차 '포커스' 150만대를 엔진 결함을 이유로 리콜하기로 했다고 미 월스트리트저널이 현지시간으로 25일 보도했습니다.

리콜 대상은 2012년에서 2018년식 미국과 캐나다, 멕시코에서 판매된 포커스입니다.

구체적으로 2017년 4월 이전에 디트로이트 인근 미시간 조립공장에서 제조됐거나 지난 2월 이전에 가솔린 직접분사 방식의 2ℓ용량의 엔진이 장착된 포커스 차량입니다.

이 기간에 생산된 대부분의 포커스 차량이 리콜 대상에 포함됐으며, 리콜 대상 150만대 가운데 130만대는 미국에서, 나머지는 캐나다와 멕시코에서 각각 판매됐습니다.

해당 차량의 엔진 밸브의 기능 이상으로 연료 게이지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현상이 빚어지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포드는 앞서 지난 9월 F-150 픽업트럭 200만대를 리콜하기로 했습니다.

충돌시 안전벨트를 승객 몸쪽으로 당겨 부상을 예방하는 앞좌석 안전벨트 프리텐셔너에서 스파크(불꽃)가 일어나면서 총 23건의 연기 또는 화재가 발생했기 때문입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