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앞바다 무허가 조업 극성..해경 단속 강화
입력 2018.10.26 (21:48) 수정 2018.10.26 (21:50) 뉴스9(전주)
성어기를 맞아
전북 앞바다에서
무허가 조업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부안해양경찰서는
허가를 받지 않고 조업한 혐의로
무등록 어선 선장 강 모 씨와 조 모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이들은 어제(25)
부안군 위도면 해상에서
어업 허가를 받지 않고
갑오징어를 잡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해경은
무허가나 불법 어구를 이용한
조업이 잇따르고 있다며
단속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끝)
  • 전북 앞바다 무허가 조업 극성..해경 단속 강화
    • 입력 2018-10-26 21:48:32
    • 수정2018-10-26 21:50:15
    뉴스9(전주)
성어기를 맞아
전북 앞바다에서
무허가 조업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부안해양경찰서는
허가를 받지 않고 조업한 혐의로
무등록 어선 선장 강 모 씨와 조 모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이들은 어제(25)
부안군 위도면 해상에서
어업 허가를 받지 않고
갑오징어를 잡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해경은
무허가나 불법 어구를 이용한
조업이 잇따르고 있다며
단속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