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인아 16점’…한국, U-18 아시아 여자농구서 대만 제압
입력 2018.10.29 (06:55) 연합뉴스
한국이 국제농구연맹(FIBA) 18세 이하(U-18) 여자 선수권대회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대만을 물리쳤다.

한국은 28일(현지시간) 인도 벵갈루루에서 열린 제24회 FIBA U-18 아시아 여자 선수권대회 첫날 조별리그 A조 1차전에서 대만을 64-56으로 꺾었다.

가드 박인아(18·동주여고)가 16점, 8리바운드, 5어시스트로 활약하고, 신이슬(18·온양여고)과 이해란(15·수피아여중)이 각각 13점과 12점씩 보탠 우리나라는 전반을 33-20으로 앞서며 승기를 잡았다.

이번 대회 A조에 한국, 호주, 대만, 인도네시아가 편성됐고, B조는 중국, 일본, 뉴질랜드, 말레이시아로 구성됐다.

각 조 1위가 4강에 직행하고, 2위와 3위는 4강 진출 결정전을 벌여 이긴 나라가 4강에 합류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4강에 진출한 나라는 2019년 7월 태국에서 열리는 19세 이하 세계선수권에 나갈 자격을 얻는다.

우리나라는 이 대회에서 2012년부터 최근 3회 연속 3위를 차지했다.

한국은 29일 인도네시아와 2차전을 치른다.

◇ 28일 전적

▲ A조

한국(1승) 64(20-13 13-7 20-26 11-10)56 대만(1패)

호주(1승) 96-28 인도네시아(1패)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박인아 16점’…한국, U-18 아시아 여자농구서 대만 제압
    • 입력 2018-10-29 06:55:57
    연합뉴스
한국이 국제농구연맹(FIBA) 18세 이하(U-18) 여자 선수권대회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대만을 물리쳤다.

한국은 28일(현지시간) 인도 벵갈루루에서 열린 제24회 FIBA U-18 아시아 여자 선수권대회 첫날 조별리그 A조 1차전에서 대만을 64-56으로 꺾었다.

가드 박인아(18·동주여고)가 16점, 8리바운드, 5어시스트로 활약하고, 신이슬(18·온양여고)과 이해란(15·수피아여중)이 각각 13점과 12점씩 보탠 우리나라는 전반을 33-20으로 앞서며 승기를 잡았다.

이번 대회 A조에 한국, 호주, 대만, 인도네시아가 편성됐고, B조는 중국, 일본, 뉴질랜드, 말레이시아로 구성됐다.

각 조 1위가 4강에 직행하고, 2위와 3위는 4강 진출 결정전을 벌여 이긴 나라가 4강에 합류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4강에 진출한 나라는 2019년 7월 태국에서 열리는 19세 이하 세계선수권에 나갈 자격을 얻는다.

우리나라는 이 대회에서 2012년부터 최근 3회 연속 3위를 차지했다.

한국은 29일 인도네시아와 2차전을 치른다.

◇ 28일 전적

▲ A조

한국(1승) 64(20-13 13-7 20-26 11-10)56 대만(1패)

호주(1승) 96-28 인도네시아(1패)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