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비건 美 대북대표 방한…북미 대화 물꼬 트나?
입력 2018.10.29 (08:04) 수정 2018.10.29 (08:09)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어제 입국했는데요.

한미 대북 공조 방안을 조율하기 위해 오늘부터 방한 일정에 돌입합니다.

김영은 기자입니다.

[리포트]

북미 실무협상에서 미국 측 대표로 나설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한국에 입국했습니다.

북미 대화에 별다른 진척이 없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방한 목적에 대한 질문이 쏟아졌지만 비건 대표는 말을 아꼈습니다.

[스티븐 비건/美 국무부 대북 특별 대표 : "(이번 방한에서 주목하는 것은 무엇입니까?) 죄송합니다. 오늘은 질문에 답할 수 없네요. 감사합니다."]

비건 대표의 이번 방한에는 앨리슨 후커 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한반도 보좌관과 케빈 김 국무부 대북 선임고문이 동행했습니다.

비건 대표는 오늘 강경화 외교부장관과 접견한 뒤 우리 측 상대인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 평화교섭본부장을 잇따라 만나 한미 북핵 협상 수석대표 협의를 할 예정입니다.

한미 수석대표 협의에서는 북미 고위급 회담과 실무협상 추진 상황을 공유해 북미 대화의 물꼬를 틀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입니다.

아울러 미 중간선거 이후 협상 전략을 논의하고 최근 북한의 대외 행보에 대한 분석 결과도 공유할 것으로 보입니다.

남북 철도연결 착공식과 북한 양묘장 현대화 등 남북 합의사항 이행 과정에서의 대북 제재 예외를 인정할 것인지 여부도 의제가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비건 대표가 이도훈 본부장과 워싱턴에서 만난 지 불과 엿새 만에 방한한 것이 판문점 실무회담 가능성을 고려한 게 아니냐는 관측도 나오지만 현재까지는 가능성이 높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비건 대표는 내일까지 한국에 머물며 청와대 안보실 관계자 등을 만날 계획으로 전해졌습니다.

KBS 뉴스 김영은입니다.
  • 비건 美 대북대표 방한…북미 대화 물꼬 트나?
    • 입력 2018-10-29 08:06:19
    • 수정2018-10-29 08:09:14
    아침뉴스타임
[앵커]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어제 입국했는데요.

한미 대북 공조 방안을 조율하기 위해 오늘부터 방한 일정에 돌입합니다.

김영은 기자입니다.

[리포트]

북미 실무협상에서 미국 측 대표로 나설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한국에 입국했습니다.

북미 대화에 별다른 진척이 없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방한 목적에 대한 질문이 쏟아졌지만 비건 대표는 말을 아꼈습니다.

[스티븐 비건/美 국무부 대북 특별 대표 : "(이번 방한에서 주목하는 것은 무엇입니까?) 죄송합니다. 오늘은 질문에 답할 수 없네요. 감사합니다."]

비건 대표의 이번 방한에는 앨리슨 후커 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한반도 보좌관과 케빈 김 국무부 대북 선임고문이 동행했습니다.

비건 대표는 오늘 강경화 외교부장관과 접견한 뒤 우리 측 상대인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 평화교섭본부장을 잇따라 만나 한미 북핵 협상 수석대표 협의를 할 예정입니다.

한미 수석대표 협의에서는 북미 고위급 회담과 실무협상 추진 상황을 공유해 북미 대화의 물꼬를 틀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입니다.

아울러 미 중간선거 이후 협상 전략을 논의하고 최근 북한의 대외 행보에 대한 분석 결과도 공유할 것으로 보입니다.

남북 철도연결 착공식과 북한 양묘장 현대화 등 남북 합의사항 이행 과정에서의 대북 제재 예외를 인정할 것인지 여부도 의제가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비건 대표가 이도훈 본부장과 워싱턴에서 만난 지 불과 엿새 만에 방한한 것이 판문점 실무회담 가능성을 고려한 게 아니냐는 관측도 나오지만 현재까지는 가능성이 높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비건 대표는 내일까지 한국에 머물며 청와대 안보실 관계자 등을 만날 계획으로 전해졌습니다.

KBS 뉴스 김영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아침뉴스타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