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첨단의료재단 패혈증 치료물질 개발
입력 2018.10.26 (15:15) 수정 2018.10.29 (08:10) 대구
대구경북첨단의료재단은
차의과대학교와 공동으로
패혈증 치료제 신규물질을
개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연구진은 빅데이터 등을 활용해
단기간에 후보 약물을 선정한 뒤
동물 실험을 통해
생존률이 40% 향상된 결과를
얻었다고 설명했습니다.
패혈증은
미생물의 혈액 감염으로 유발되는
치사율이 높은 질환이지만
아직 근본적인 치료제는
개발되지 않았습니다.(끝)
  • 첨단의료재단 패혈증 치료물질 개발
    • 입력 2018-10-29 08:09:09
    • 수정2018-10-29 08:10:09
    대구
대구경북첨단의료재단은
차의과대학교와 공동으로
패혈증 치료제 신규물질을
개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연구진은 빅데이터 등을 활용해
단기간에 후보 약물을 선정한 뒤
동물 실험을 통해
생존률이 40% 향상된 결과를
얻었다고 설명했습니다.
패혈증은
미생물의 혈액 감염으로 유발되는
치사율이 높은 질환이지만
아직 근본적인 치료제는
개발되지 않았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