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나주 플라스틱 공장에 불…4억 5천여만 원 피해
입력 2018.10.29 (10:16) 수정 2018.10.29 (17:17) 사회
오늘 오전 7시 50분쯤 전남 나주시 노안면 한 플라스틱 가공공장에 불이 나 6시간여 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공장 1개 동 8백여 제곱미터와 원자재 등이 모두 타 소방서 추산 4억 5천여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소방당국은 가연성 물질이 많아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며 목격자들의 진술 등을 토대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나주 플라스틱 공장에 불…4억 5천여만 원 피해
    • 입력 2018-10-29 10:16:09
    • 수정2018-10-29 17:17:43
    사회
오늘 오전 7시 50분쯤 전남 나주시 노안면 한 플라스틱 가공공장에 불이 나 6시간여 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공장 1개 동 8백여 제곱미터와 원자재 등이 모두 타 소방서 추산 4억 5천여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소방당국은 가연성 물질이 많아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며 목격자들의 진술 등을 토대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