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7 헤드라인]
입력 2018.10.29 (18:59) 수정 2018.10.29 (19:03)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코스피 2천 선 붕괴…코스닥 5% 넘게 하락

코스피가 닷새 연속 하락하며 22개월 만에 2천 선 아래로 떨어졌고, 코스닥지수도 5% 넘게 떨어져 15개월 만에 최저점을 기록했습니다. 정부가 주식시장 안정을 위해 5천억 원이 넘는 자금을 투입하겠다고 발표했지만, 하락세를 막지는 못했습니다.

사이판 관광객 오늘 대부분 귀국

태풍 '위투'의 영향으로 사이판에 발이 묶였던 한국인 관광객 대부분이 오늘 안에 사이판에서 빠져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관광객 수송을 위해 사이판에서 인천으로 오는 임시편 4편이 운항됐습니다.

이재명 지사 경찰 출석…의혹 부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여배우 스캔들'과 '친형 강제 입원' 의혹과 관련해 피고발인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습니다. 이 지사는 제기된 의혹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며 부인했습니다.

‘180여 명 탑승’ 인니 여객기 해상서 추락

인도네시아에서 승객 180여 명을 태운 여객기가 이륙 13분 만에 바다에 추락했습니다. 승객은 대부분 현지인으로 전해진 가운데, 인도네시아 정부가 사고 해역에서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 [뉴스7 헤드라인]
    • 입력 2018-10-29 19:00:08
    • 수정2018-10-29 19:03:23
    뉴스 7
코스피 2천 선 붕괴…코스닥 5% 넘게 하락

코스피가 닷새 연속 하락하며 22개월 만에 2천 선 아래로 떨어졌고, 코스닥지수도 5% 넘게 떨어져 15개월 만에 최저점을 기록했습니다. 정부가 주식시장 안정을 위해 5천억 원이 넘는 자금을 투입하겠다고 발표했지만, 하락세를 막지는 못했습니다.

사이판 관광객 오늘 대부분 귀국

태풍 '위투'의 영향으로 사이판에 발이 묶였던 한국인 관광객 대부분이 오늘 안에 사이판에서 빠져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관광객 수송을 위해 사이판에서 인천으로 오는 임시편 4편이 운항됐습니다.

이재명 지사 경찰 출석…의혹 부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여배우 스캔들'과 '친형 강제 입원' 의혹과 관련해 피고발인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습니다. 이 지사는 제기된 의혹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며 부인했습니다.

‘180여 명 탑승’ 인니 여객기 해상서 추락

인도네시아에서 승객 180여 명을 태운 여객기가 이륙 13분 만에 바다에 추락했습니다. 승객은 대부분 현지인으로 전해진 가운데, 인도네시아 정부가 사고 해역에서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