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성매매업소 단속경찰관 정보 누설한 형사 구속
입력 2018.10.29 (21:50) 수정 2018.10.29 (21:54) 뉴스9(대전)
대전지방검찰청은
성매매 업소를 운영하는 지인에게
단속 경찰관의 사진 등 정보를 누설한 혐의로
대전 동부경찰서 소속 A 경사를 구속했습니다.
A 경사는 지난 2014년
대전 동부경찰서 소속 형사로 근무하면서
성매매 업소를 운영하는 지인 B 씨에게
단속 경찰관의 사진을 촬영해 넘기고
벌금을 내지 않아 수배상태인 B 씨를
자주 만나면서도 검거하지 않는 등
직무를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 경사에 대해 직위해제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성매매업소 단속경찰관 정보 누설한 형사 구속
    • 입력 2018-10-29 21:50:35
    • 수정2018-10-29 21:54:41
    뉴스9(대전)
대전지방검찰청은
성매매 업소를 운영하는 지인에게
단속 경찰관의 사진 등 정보를 누설한 혐의로
대전 동부경찰서 소속 A 경사를 구속했습니다.
A 경사는 지난 2014년
대전 동부경찰서 소속 형사로 근무하면서
성매매 업소를 운영하는 지인 B 씨에게
단속 경찰관의 사진을 촬영해 넘기고
벌금을 내지 않아 수배상태인 B 씨를
자주 만나면서도 검거하지 않는 등
직무를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 경사에 대해 직위해제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