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권침해로 경찰·교도관 512명 수사받아
입력 2018.10.29 (11:15) 안동
법무부 국정감사 자료를 보면,
지난 해 직권남용과 가혹행위 등
인권침해 신고가 접수돼
검찰 수사를 받은 경찰과 교도관은
모두 512명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가운데 대구지검에서
수사한 경찰과 교도관은 모두 308명으로
수원과 부산, 서울 북부에 이어
전국 4번째로 많았습니다.
하지만, 모두 혐의없음과
기소유예 결론이 내려져
단 한명도 재판에 넘겨지지 않았습니다.(끝)
  • 인권침해로 경찰·교도관 512명 수사받아
    • 입력 2018-10-30 09:03:36
    안동
법무부 국정감사 자료를 보면,
지난 해 직권남용과 가혹행위 등
인권침해 신고가 접수돼
검찰 수사를 받은 경찰과 교도관은
모두 512명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가운데 대구지검에서
수사한 경찰과 교도관은 모두 308명으로
수원과 부산, 서울 북부에 이어
전국 4번째로 많았습니다.
하지만, 모두 혐의없음과
기소유예 결론이 내려져
단 한명도 재판에 넘겨지지 않았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