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접었다 폈다’ 삼성, 폴더블폰 디스플레이 첫 공개
입력 2018.11.08 (08:36) 수정 2018.11.08 (08:38) 경제
삼성전자가 내년에 출시할 접었다 펼 수 있는 '폴더블폰'의 디스플레이를 처음으로 공개했습니다.

삼성전자는 현지시각 7일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에서 제5회 삼성 개발자 콘퍼런스를 열고 폴더블폰의 디스플레이 등을 선보이며 수개월 내 양산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날 공개한 것은 폴더블폰 시제품이 아닌 디스플레이만으로, 작동 시연은 없었지만, 삼성전자는 소개 영상을 통해 폴더블폰이 강력한 멀티태스킹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큰 디스플레이에서는 인터넷 브라우징, 멀티미디어, 메시지 등 3개의 애플리케이션을 동시에 사용할 수도 있어 왼쪽 전체 화면에 앱 하나, 오른쪽 화면을 세로로 나눠서 앱 하나가 동작하는 방식으로 움직입니다.

이와 함께, 기존 스마트폰과 폴더블폰을 아우를 수 있는 차세대 모바일 사용자를 위한 '원 UI(One UI)'도 공개했습니다.

내년 1월 정식 서비스에 앞서 이달 한국, 미국 등에서 갤럭시S9 시리즈, 갤럭시노트9을 대상으로 안드로이드 9.0 파이 베타 서비스와 함께 소개할 예정입니다.

이 밖에도 삼성전자는 빅스비 개발 통합 도구인 '빅스비 개발자 스튜디오'를 출시해 빅스비 생태계 확대에 나섭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접었다 폈다’ 삼성, 폴더블폰 디스플레이 첫 공개
    • 입력 2018-11-08 08:36:22
    • 수정2018-11-08 08:38:22
    경제
삼성전자가 내년에 출시할 접었다 펼 수 있는 '폴더블폰'의 디스플레이를 처음으로 공개했습니다.

삼성전자는 현지시각 7일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에서 제5회 삼성 개발자 콘퍼런스를 열고 폴더블폰의 디스플레이 등을 선보이며 수개월 내 양산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날 공개한 것은 폴더블폰 시제품이 아닌 디스플레이만으로, 작동 시연은 없었지만, 삼성전자는 소개 영상을 통해 폴더블폰이 강력한 멀티태스킹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큰 디스플레이에서는 인터넷 브라우징, 멀티미디어, 메시지 등 3개의 애플리케이션을 동시에 사용할 수도 있어 왼쪽 전체 화면에 앱 하나, 오른쪽 화면을 세로로 나눠서 앱 하나가 동작하는 방식으로 움직입니다.

이와 함께, 기존 스마트폰과 폴더블폰을 아우를 수 있는 차세대 모바일 사용자를 위한 '원 UI(One UI)'도 공개했습니다.

내년 1월 정식 서비스에 앞서 이달 한국, 미국 등에서 갤럭시S9 시리즈, 갤럭시노트9을 대상으로 안드로이드 9.0 파이 베타 서비스와 함께 소개할 예정입니다.

이 밖에도 삼성전자는 빅스비 개발 통합 도구인 '빅스비 개발자 스튜디오'를 출시해 빅스비 생태계 확대에 나섭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