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 김, 20년 만에 한인 연방 하원의원 당선 확정적
입력 2018.11.08 (11:21) 수정 2018.11.08 (11:28)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번 중간선거, 20년 만에 한국계 미 연방 하원의원이 탄생하게 됩니다.

캘리포니아 39선거구에 출마한 한인 1.5세 영 김 공화당 후보의 당선이 확정적입니다.

한인 여성으로는 최초로 연방의원이 되는 영 김 후보는 지난 1998년 김창준 의원이 미 하원을 떠난 뒤 20년 만에 한국계 의원으로서 미 연방 하원에 입성하게 됐습니다.

앞서 영 김 후보는 "당선되면 한국과 미국 사이의 다리 역할을 하기 위해 최대한 노력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 영 김, 20년 만에 한인 연방 하원의원 당선 확정적
    • 입력 2018-11-08 10:44:17
    • 수정2018-11-08 11:28:44
    지구촌뉴스
이번 중간선거, 20년 만에 한국계 미 연방 하원의원이 탄생하게 됩니다.

캘리포니아 39선거구에 출마한 한인 1.5세 영 김 공화당 후보의 당선이 확정적입니다.

한인 여성으로는 최초로 연방의원이 되는 영 김 후보는 지난 1998년 김창준 의원이 미 하원을 떠난 뒤 20년 만에 한국계 의원으로서 미 연방 하원에 입성하게 됐습니다.

앞서 영 김 후보는 "당선되면 한국과 미국 사이의 다리 역할을 하기 위해 최대한 노력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