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文 대통령, 이르면 오늘 김동연 부총리 후임 인선할 듯
입력 2018.11.09 (01:00) 수정 2018.11.09 (01:40) 정치
문재인 대통령이 이르면 오늘(9일)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임 인선을 단행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김 부총리 교체가 임박했다는 관측이 청와대 안팎에서 제기되고 있는 데 대해 오늘부터 문 대통령이 아세안과 APEC 참석을 위해 순방을 떠나기 전까지 인사가 이뤄질 가능성은 다 열려있다고 밝혔습니다.

이 관계자는 그러면서 오는 13일 문 대통령이 아세안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싱가포르로 출국하기 전에는 인사가 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다만, 인사는 문 대통령의 결심에 따르는 것이라며 정확한 시기를 특정하기는 어렵다고 덧붙였습니다.

신임 경제부총리 후보로는 홍남기 현 국무조정실장이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文 대통령, 이르면 오늘 김동연 부총리 후임 인선할 듯
    • 입력 2018-11-09 01:00:37
    • 수정2018-11-09 01:40:02
    정치
문재인 대통령이 이르면 오늘(9일)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임 인선을 단행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김 부총리 교체가 임박했다는 관측이 청와대 안팎에서 제기되고 있는 데 대해 오늘부터 문 대통령이 아세안과 APEC 참석을 위해 순방을 떠나기 전까지 인사가 이뤄질 가능성은 다 열려있다고 밝혔습니다.

이 관계자는 그러면서 오는 13일 문 대통령이 아세안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싱가포르로 출국하기 전에는 인사가 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다만, 인사는 문 대통령의 결심에 따르는 것이라며 정확한 시기를 특정하기는 어렵다고 덧붙였습니다.

신임 경제부총리 후보로는 홍남기 현 국무조정실장이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