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예멘, 유혈 사태 격화…일주일 150명 사망
입력 2018.11.09 (10:47) 수정 2018.11.09 (11:07)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예멘 정부군이 아랍 동맹군들의 공습 지원 아래, 항구도시 호데이다에서 반군에 공세를 퍼부어 지난 일주일 간 적어도 150명이 숨졌습니다.

미국이 지난달 30일,

한 달 안에 휴전 협정을 하라고 촉구한 이후, 오히려 충돌이 격화된 건데요.

예멘 정부군이 휴전이 되기 전에 반군의 근거지인 호데이다 항구를 탈환하려 하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 예멘, 유혈 사태 격화…일주일 150명 사망
    • 입력 2018-11-09 10:47:28
    • 수정2018-11-09 11:07:01
    지구촌뉴스
예멘 정부군이 아랍 동맹군들의 공습 지원 아래, 항구도시 호데이다에서 반군에 공세를 퍼부어 지난 일주일 간 적어도 150명이 숨졌습니다.

미국이 지난달 30일,

한 달 안에 휴전 협정을 하라고 촉구한 이후, 오히려 충돌이 격화된 건데요.

예멘 정부군이 휴전이 되기 전에 반군의 근거지인 호데이다 항구를 탈환하려 하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